지방 > 대구/경북

금오공대·대구지검 김천지청 청소년 선도활동 '눈에 띄네'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18-08-16 09:46:12
associate_pic
【구미=뉴시스】박홍식 기자 = 대학과 검찰이 청소년의 미래 비전과 자존감 향상을 위해 손을 잡았다.

 금오공과대학교(총장 이상철)와 대구지방검찰청 김천지청(지청장 황현덕)은 경북 구미시 해평면 도리사에서 '2018 대학 체험 캠프' 행사를 개최했다고 16일 밝혔다.

 대학과 검찰의 지역사회 공헌 활동 일환으로 열린 이번 캠프에는 대학생 및 지역 청소년 27명이 참여해 멘토·멘티 결연식을 맺고 1박 2일 간의 대학 체험 캠프를 함께 했다.

 올해 6회째 열리는 이번 캠프는 청소년들의 긍정적인 미래 방향 설정과 자존감 향상을 위한 다양한 프로그램으로 꾸몄다.

 황정현 구미아동청소년상담센터장을 비롯한 전문 강사 3명과 함께하는 미술치료, 직업 적성검사를 비롯해 연등 만들기와 108배 등 템플스테이 체험 등이 눈길을 끌었다.
 
 대학, 검찰, 법사랑 위원회 위원들과 캠프 참여자 간 간담회가 열려 올바른 사회인으로의 성장을 위한 의미 있는 시간도 가졌다.

associate_pic
금오공대 이동하(24·고분자공학전공 4년) 씨는 "지역 청소년들과 함께 공감과 소통의 시간을 가질 수 있어 보람 있었다. 잠시나마 바쁜 일상에서 벗어나 즐거운 추억을 만든 것 같다"고 말했다.
 
 김천지청 김준성 검사는 "청소년들의 올바른 인성 함양과 긍정적인 자기 탐색을 위한 좋은 기회가 됐다"며 "향후에도 검찰과 대학의 협력을 바탕으로 지역 및 국가 발전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금오공대와 대구지검 김천지청, 법무부 법사랑위원회는 지난 2014년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지역 청소년 선도 및 지역사회 발전을 위해 지속적인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phs6431@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전국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