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장 > 인터뷰

해트트릭 황의조 "PK 차겠다는 황희찬 믿었다, 자신감 갖기를"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18-08-27 22:08:43
associate_pic
【브카시(인도네시아)=뉴시스】최진석 기자 = 27일(현지시각) 오후 인도네시아 브카시 패트리엇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8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 남자 축구 8강전 대한민국과 우즈베키스탄의 경기. 한국 황의조가 황희찬의 페널티킥의 성공을 기원하며 기도를 하고 있다.  (Canon EOS-1D X Mark Ⅱ EF200-400 f4.5-5.6 IS Ⅱ USM ISO 3200, 셔터 1/1000 , 조리개 4.5) 2018.08.27. myjs@newsis.com
【브카시(인도네시아)=뉴시스】박지혁 기자 = '제2의 황새' 황의조(감바 오사카)가 우승후보 우즈베키스탄과의 2018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 축구 8강전에서 해트트릭을 기록하며 와일드카드(24세 이상 선수)에 어울리는 활약을 펼쳤다.

김학범 감독이 이끄는 23세 이하(U-23) 축구대표팀은 27일 오후 6시(한국시간) 인도네시아 브카시의 패트리어트 스타디움에서 열린 대회 축구 남자 8강전에서 연장 혈투 끝에 우즈베키스탄전을 4-3으로 꺾었다.

세 골을 터뜨린 황의조는 한국이 터뜨린 4골에 모두 관여했다. 전반에 2골을 넣은 황의조는 후반 초반 2-3으로 역전을 허용했지만 후반 30분에 극적인 동점골을 터뜨렸다.

연장 후반 12분에는 페널티박스에서 수비수 머리 위로 공을 올려 돌파하려다가 상대의 반칙을 유도해 페널티킥을 얻었다. 황희찬(잘츠부르크)이 결승골로 연결했다.

황의조는 "페널티킥 얻자마자 (황)희찬이가 차겠다고 했다. 희찬이를 믿었다"며 "그 골로 희찬이가 자신감을 갖고 더 좋은 플레이와 더 많은 골을 넣었으면 좋겠다"고 했다.황희찬은 최근 경기력이 들쭉날쭉하다.

이어 "연장을 갔지만 끝까지 따라가려는 마음이 좋았고 하나로 뭉쳐서 승리를 거둔 것에 만족한다"며 "지고 있을 때도 침착하려고 했다. 모두가 침착했던 것에 고맙게 생각한다"고 했다.

associate_pic
【브카시(인도네시아)=뉴시스】최진석 기자 = 27일(현지시각) 오후 인도네시아 브카시 패트리엇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8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 남자 축구 8강전 대한민국과 우즈베키스탄의 경기에서 연장 혈투 끝에 4:3으로 승리를 거둔 황의조와 황희찬이 기뻐하고 있다.  (Canon EOS-1D X Mark Ⅱ EF200-400 f4.5-5.6 IS Ⅱ USM ISO 3200, 셔터 1/1000 , 조리개 4.5) 2018.08.27. myjs@newsis.com
3-3 동점에서 연장에 돌입할 때에는 동갑내기 손흥민(토트넘)과 교감했다. "(손)흥민이와 연장에 가기 전에 끝나자는 말을 주고받았다. 얘기대로 돼서 정말 기쁘다"고 했다.

황의조는 "선수들이 정신무장을 잘하고 경기가 임했던 게 좋았다. 비록 역전을 허용했지만 재역적한 것을 좋게 생각한다. 다음 경기도 잘 준비해서 좋은 경기를 하겠다"고 했다.

황의조는 바레인과의 조별리그 첫 경기에 이어 두 번째로 해트트릭을 기록했다.

이에 대해선 "골을 넣는 것은 항상 좋지만 팀이 함께 항상 승리했으면 좋겠다. 나의 골로 팀이 더 높은 곳에 가서 꼭 웃을 수 있었으면 좋겠다"고 답했다.

한국은 베트남-시리아의 8강전 승자와 29일 준결승을 치른다. 쉴 수 있는 날이 28일 하루뿐이다.

associate_pic
【브카시(인도네시아)=뉴시스】최진석 기자 = 27일(현지시각) 오후 인도네시아 브카시 패트리엇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8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 남자 축구 8강전 대한민국과 우즈베키스탄의 경기. 한국 황의조가 동점골을 넣으며 해트트릭을 기록한 뒤 공을 들고 하프라인으로 가고 있다.  (Canon EOS-1D X Mark Ⅱ EF200-400 f4.5-5.6 IS Ⅱ USM ISO 1600, 셔터 1/800 , 조리개 5 ) 2018.08.27. myjs@newsis.com
황의조는 "연장까지 치러 체력적으로 힘든 부분이 있겠지만 내일 휴식을 잘 취하고 경기를 잘 준비하면 충분히 할 수 있을 것이다"고 했다.

황의조는 이번 대회에서 8골을 터뜨리고 있다.

fgl75@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