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 > 산업/기업

하반기 대졸초임 연봉 3334만원...희망연봉은 4082만원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18-09-03 08:40:30
올 하반기 대기업 190곳, 중견기업 178곳, 중소기업 203곳 등 상장사 571社 집계
희망 연봉과 748만원差...대학원졸 5120만원, 대졸 4082만원, 고졸 3352만원 희망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김종민 기자 = 2018년 하반기 대졸신입사원 초임 연봉이 3334만원으로 예상됐다.

취업포털 인크루트(대표 서미영)가 지난 7월16일부터 8월13일까지 약 한 달간 상장사 571곳을 대상으로 '올 하반기 대졸신입 직원에게 지급할 초임은 얼마입니까?'라고 일대일 전화조사를 한 결과 초임연봉의 평균은 이같이 집계됐다.
 
인크루트 관계자는 "조사대상 기업에는 대기업이 190곳, 중견기업 178곳, 중소기업이 203곳이 포함되어 있었다"면서 "이를 고려하면 앞서 밝힌 연봉형성의 배경에는 기업규모별 초임 차이가 영향을 끼쳤을 것으로 추측할 수 있다"고 밝혔다.

실제로 한국경영자총협회(이하 경총) 조사에 따르면 지난 2016년 기준 300인 이상 사업장, 즉 대기업의 대졸초임은 평균 3980만원이었던 것과 비교해 300인 미만 사업장 정규직 초임은 2423만원으로 나타난 바 있다.

중소기업의 초임이 대기업 초임의 약 61%에 불과한 것. 이에 견주어보면 앞서 밝힌 대졸초임 3334만원은 대기업 초임보다는 다소 낮고 중소기업 초임보다는 꽤 높다.

하지만 구직자가 희망하는 연봉에는 크게 못미치는 수준이었다. 올해 초 인크루트에서 구직자 720명을 대상으로 진행한 '2018 구직자 희망연봉 조사' 결과에 따르면, '대졸(학사)' 기준 평균 4082만원의 연봉을 희망한다고 집계된 바 있다.

 구직자의 학력별로 희망하는 연봉수준에 차이가 따랐는데,  ‘대학원 졸업자’는 5120만 원으로 가장 높은 연봉을 원했고, 이어 ‘대졸(4082만원)’, 그리고 ’초대졸(3635만원)’, ’고졸(3352만원)’순으로 나타났다.

올 하반기 기업에서 대졸 신입에게 지급할 초임은 고졸 구직자의 희망연봉과 되레 가깝고, 정작 대졸 구직자가 희망하는 연봉간에는 748만원이라는 격차가 발생했다.

 jmkim@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많이 본 뉴스

산업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