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 > 패션/뷰티

중소·중견 화장품, 뉴욕·올랜도 등 美시장 진출 박차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18-09-11 06:00:00
산업부·코트라,'2018 케이뷰티 미국(K-beauty in USA)'개최
associate_pic
2018 K-뷰티엑스포 대만
【세종=뉴시스】김경원 기자 = 산업통상자원부와 대한무역투자진흥공사(KOTRA)는 미국 뉴욕(12일)과 올랜도(14~17일)에서 중소·중견 화장품 기업을 위한 대형 바이어 초청 수출 투자설명회(로드쇼)를 개최한다고 11일 밝혔다.

이 행사는 프리미엄 소비재 브랜드 육성을 지원하기 위한 '브랜드 마케팅 지원 프로그램'의 일환이다. 참여 기업은 연초부터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 마케팅 들을 진행해 현지에서 브랜드 인지도를 높여왔다.

우선 12일 뉴욕에서는 우리기업 20개사가 미국 화장품 분야 주요 바이어 60개사와 200건의 수출상담을 진행한다. 케이(K)뷰티 컨퍼런스에서는 '미국 뷰티 트랜드'와 'K-뷰티 브랜드 성공전략' 등을 논의한다.

이어 14~17일까지 올랜도에서 미국 유통망협회(GMDC)의 뷰티·헬스분야 컨퍼런스에 우리 기업 15개사가 참가해 56개 대표 유통기업과 수출상담을 실시한다.

지난해에 이어 미국 유통망협회(GMDC) 컨퍼런스에 참가하는 '주식회사 모임'은 "개별 기업의 접근이 어려운 대형유통망과의 상담을 통해 미국 드럭스토어 매장 5500여개에 입점했다"며 "지속적인 참여를 통해 바이어와 장기적인 관계구축을 희망한다"고 말했다.

박덕렬 산업부 무역진흥과장은 "지난해에 이어 2회째 미국에서 화장품 기업 수출로드쇼를 개최하면서 참여기업 브랜드 인지도 제고 등 개선점을 마련, 참가기업의 수출 20% 이상 증가가 목표"라며 "지속적인 맞춤형 프로그램 개발로 기업에 성장사다리를 놓아주겠다"고 강조했다.

 kimkw@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산업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