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 책

문체부, 출판 분야 성 인지 인권환경 실태조사…온라인 진행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18-09-11 09:47:45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박현주 기자 = 문화체육관광부(장관 도종환)는 한국문화관광연구원(원장 김정만)과 함께 10월 26일까지  ‘출판 분야 성 인지 인권 환경 실태조사’를 추진한다.

  이번 실태조사는 미투운동을 통해 불거진 문화예술계의 성 인지 인권 환경을 파악하고 개선안을 마련해 나가기 위한 분야별 조사의 일환이다. 출판 분야 성희롱과 성폭력 실태, 성 인지, 성 편견 등에 대한 설문이 포함된다.
 
  실태조사는 문체부(www.mcst.go.kr)와 한국출판문화산업진흥원(www.kpipa.or.kr)의 누리집 또는 웹페이지(http://출판분야실태조사.com)를 통해 온라인으로 진행된다.

 정규직·비정규직, 프리랜서(외주노동자) 등 출판 분야 모든 종사자와 현재 출판 분야에서 근무하고 있지 않더라도 근무한 경력이 있는 사람이라면 누구나 조사에 참여할 수 있다.

  문체부 정책 담당자는 “이번 조사는 온라인으로 진행되는 만큼 조사 대상자들의 적극적인 참여가 필요하다”라고 밝혔다.

 hyun@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문화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