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 > 건설부동산

현대건설, 협력사 지원 동반성장펀드 '300억→1000억' 확대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18-09-12 10:27:27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박영환 기자 =현대건설이 협력사와 상생을 내걸고 조성한 '동반성장펀드'를 1000억원으로 확대한다.

 현대건설은 12일 협력사 지원 동반성장펀드 규모를 기존 300억원에 1000억원으로  늘린다고 밝혔다.

 동반성장펀드는 협력업체를 상대로 시중금리보다 1%이상 싸게  자금을 지원하는 제도다. 현대건설이 시중 금융기관에 자금을 예치하면 해당 은행이 협력업체를 상대로 대출을 해주는 방식이다.

 현대건설은 아울러 해외 동반진출 협력사 금융지원 프로그램을 720억원 규모로 확대 운영한다. 또 일시적 자금 부족을겪는 협력사에 무이자로 지원하는 자금 지원 규모도 300억원으로 확대한다.

 현대건설은 “건설업계 최고수준인 신용을 바탕으로 자금난을 겪는 협력사에게 유동성을 지원해 재무 안정성을 강화하는 한편 협력사와의 상생협력과 동반성장을 위해 기금규모를 확대한다”고 설명했다.

yunghp@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산업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