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 > 중기/벤처

"실패해도 괜찮아"…14∼16일 광화문서 '실패박람회' 개최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18-09-12 12:00:00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박정규 기자 = 개인·사업·삶의 좌절과 실패경험을 함께 나누고 재창업과 재도전을 지원하는 '2018 실패박람회'가 오는 14∼16일 서울 광화문광장에서 열린다.

 중소벤처기업부와 행정안전부가 공동으로 주최하는 이번 박람회는 14일 오후 2시 개막해 정책토론, 재도전 지원, 문화공연과 전시·체험 등 다양한 프로그램이 진행된다.

 '불확실한 미래의 새로운 동력-실패의 전환'을 주제로 열리는 실패문화 컨퍼런스에서는 '실패학'의 대가 이이노 켄지의 특강 및 최재천 전 생태원 원장의 강연 등이 마련된다. 또 전국에서 뽑은 100명이 모여 우리 사회의 '실패'에 대해 토론하는 '백명토론'과 청소년 문제를 진단하고 해법을 모색하는 '정책살롱' 등도 열린다.

 국내 피자사업을 처음 들여와 한때 개인소득세 납세자 국내 1위를 차지하기도 했지만 수차례 파산하고 그럼에도 다시 사업아이템을 찾고 있는 성신제피자의 성신제씨와 첫 식당 운영 때부터 전 재산을 잃은 방송인 홍석천 등도 실패담을 들려준다.

 이번 박람회에서는 재도전기업인, 소상공인, 자영업자 등에 대한 현장상담과 함께 혁신 재창업 경험을 공유하는 기회도 마련된다.

 pjk76@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산업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