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방 > 부산

기장군 ‘국립달음산자연휴양림’ 14일 개장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18-09-12 13:32:06
associate_pic

【부산=뉴시스】 제갈수만 기자 = 산림청은 부산시 기장군에 조성한 국립달음산자연휴양림을 오는 14일부터 정식 운영에 들어간다고 12일 밝혔다.

 산림청은 2012년부터 7년여 간 약 65억 원의 사업비를 투입하여 달음산자연휴양림을 도시민들을 위한 쉼터이자 다양한 숲체험·교육 등을 통해 아이들의 지능과 감성, 신체 발달을 돕는 공간으로 조성했다.

 기장군(은 그동안 진입로 확보의 어려움으로 달음산 자연휴양림 조성공사 진척에 걸림돌이 되는 진입로를 군비 33억을 투입했다. 앞으로도 산림휴양 서비스를 확대를 위하여 적극 지원 할 방침이라고 밝혔다.

 산림청이 조성한 국립 달음산자연휴양림 시설로는 귀여운 동물 캐릭터 조형물이 반기는 숲속의 집(7동 14실), 실내에서 교육과 체험이 가능한 방문자안내센터(1동·강당 포함), 유아와 어린이들의 야외 교육장으로 이용될 잔디광장, 달음산과 함박산의 자연생태를 체험할 수 있는 산책로 등이 있다.

 특히 숲속의 집은 도시민의 휴양수요를 반영해 모든 객실을 소규모인 4인∼5인실로 구성했다. 아울러, 숙박시설의 명칭을 동화 속 캐릭터에서 빌려와 아이들이 친근감을 느낄 수 있도록 했다.

 예약은 산림청 국립자연휴양림관리소 누리집(www.huyang.go.kr)에서 선착순으로 할 수 있다.

 jgsm@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국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