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 연예일반

'안시성', 개봉 8일째 300만↑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18-09-26 11:40:05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이재훈 기자 = 사극 영화 '안시성'이 추석 극장가를 점령했다.

배급사 NEW에 따르면, 19일 개봉한 '안시성'은 개봉 8일째인 26일 새벽 300만 관객을 돌파했다. 전날 밤까지 누적관객 289만5434명이었다.
  
'안시성'은 올해 개봉한 한국영화 중 '신과함께-인과연’에 이어 가장 빠른 흥행 속도를 기록하고 있다. 추석 연휴 시즌 개봉한 영화로는 유일하게 1000만을 넘은 영화 '광해, 왕이 된 남자'(2012)가 개봉 11일 만에 300만 관객 돌파한 것을 감안하면 파죽지세다.

'안시성'은 동아시아 전쟁사에서 가장 극적이라고 평가받는 645년 고구려와 당의 88일 전투를 그린 액션 블록버스터 사극이다. 제작비 220억원이 투입된 대작이다.

배우 조인성(37)·남주혁(24)·박성웅(45)·배성우(46)·엄태구(35)·박병은(41)·오대환(39)·그룹 'AOA' 멤버 설현(23)·정은채(32) 등이 출연했다. '내 깡패 같은 애인'(2010) '찌라시: 위험한 소문'(2014) 등을 연출한 김광식(46) 감독이 메가폰을 잡았다.

'안시성'은 이번 추석 시즌에 '명당', '협상'과 맞붙었다. 전날까지 '명당'은 누적관객 142만명, '협상'은 110만명을 기록하고 있다.

 realpaper7@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늘의 헤드라인

많이 본 뉴스

연예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