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사회일반

[3보]"호기심에 풍등 날리다"…고양 저유소 화재 스리랑카인 검거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18-10-08 20:31:38
associate_pic
【고양=뉴시스】고범준 기자 = 7일 오전 11시께 경기도 고양시 대한송유관공사의 지하 탱크에서 불이 나 소방 당국이 진화작업을 하고 있다.불이 난 곳에는 총 4개의 지하 탱크가 있고 이 중 1개에서 불이 시작된 것으로 소방 당국은 파악하고 있다. 2018.10.07. bjko@newsis.com
【고양=뉴시스】이경환 기자 = 지난 7일 발생한 경기 고양시 덕양구 화전동의 대한송유관공사 경인지사 저유소에서 불을 낸 혐의로 20대 스리랑카인이 경찰에 붙잡혔다.

 고양경찰서 관계자는 8일 "스리랑카 국적의 27살 A씨를 실화 혐의로 붙잡아 조사 중"이라고 밝혔다.

 경찰은 CC(폐쇄회로)TV 등을 분석한 결과 A씨가 인근 야산 강매터널 공사장에서 소형 열기구인 풍등을 날리다 저유시설 잔디밭에 낙하시킨 것을 확인했다.

 경찰은 풍등의 불씨가 잔디밭에 떨어지며 불이 붙었고 불씨가 저유소 유증환기구를 통해 내부로 옮겨 붙어 폭발한 것까지 확인했다. A씨가 풍등을 날린 시간은 화재가 난 7일 오전 10시55분에서 10~20분 전인 것으로 드러났다.

 주변 공사현장에서 공사 현장에서 일하던 A씨는 현장 부근에서 풍등을 날린 것으로 나타났다.경찰은 이날 오전부터 A씨를 추적해 오후 4시30분께 덕양구 강매동 야산에 있는 A씨를 붙잡았다.

 경찰조사에서 A씨는 "호기심에 풍등을 날렸다"고 진술했다.경찰은 A씨에 대한 조사를 마치는 대로 구속영장을 신청할 방침이다.

 lkh@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많이 본 뉴스

사회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