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 > 국제일반

아르헨 관측위성 실은 스페이스X 로켓발사, 밤하늘 수놓아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18-10-09 07:34:02
캘리포니아 각지서 관측돼 SNS사진도 풍성
associate_pic
샌프란시스코 하늘에서 관측된 우주선 발사장면 
【로스앤젤레스 = AP/뉴시스】차미례 기자 = 아르헨티나 지구관측위성을 탑재한 스페이스X 우주선이 7일 밤(현지시간)  캘리포니아주의 기지에서 발사돼  밤하늘을 찬란하게 밝혔고,   캘리포니아주의 샌프란시스코, 새크라멘토, 피닉스,와 네바다주 리노에서까지  발사의 화염이 관측되면서 인터넷은 관련 사진으로 넘쳐났다.

 이번 발사는 특히 팔콘 9 로켓 추진체가 반덴버그 공군기지에서 발사된 후 다시 1단계 로켓을 발사 장소에서 회수한 서부 최초의 사례로 주목받고 있다.  이 공군기지는 로스앤젤레스에서 북서쪽으로 210km 거리에 있다.

  공군은 중부 캘리포니아 해안지대 주민들에게 이 날 밤 1단계 로켓 추진체의 여러개의 엔진이 폭발하는 광경을 보게될 것이며,  이것이 돌아올 때에는 한 두번 더 굉음이 들리게 될 것이라고 미리 경보를 했다.

 히지만 통보 대상지역보다 훨씬 더 먼 곳의 주민들도 이 날 발사시에 하늘을 밝힌 섬광과 불기둥을 보게 되었고,  이 엄청난 폭발이 무엇인지 관심이 폭주했다.  일부에서는 외계인의 우주선이나  혹성의 출현이라고 추측하기도 했다.

    피닉스 주민 로라 개드베리는 " 피닉스 서쪽 하늘에 무엇인가가 폭발했다.  이걸 보았거나 무엇인지 아는 사람 없나요?"라고 트위터에 글을 올렸다.   발사 장소에서 790km나 떨어진 고속도로를 달리던  로이드 로렌스도 이 발사 장면의 섬광을 보고 "나의 눈을 믿을 수가 없었다.  누군가가 밤하늘에다 거대한 플래쉬라이트를 비추고 있는 것 같았다"고 올렸다.

associate_pic
【반덴버그 공군기지( 미 캘리포니아주)=AP/뉴시스】스페이스X 사가  제공한 7일 발사된 아르헨티나 SAOCOM 1A 위성을 탑재한 스페이스X 팔콘9 로켓의 사진.       
이 날 트위터에는 #UFO,  #밝은 섬광 등의 해시태그들이 다수 등장하면서 수많은 목격자들이 글을 남겼다.  에릭 가세티 로스앤젤레스 시장도 발사장면을 찍은 사진을 트위터에 올리고 " 분명히 외계인 우주선은 아니다"라고 올렸다.

 위성 발사장면인 것을 아는 사람들은 장엄한 발사장면 사진과 함께  LA시내에서 저속도로 촬영한  하늘의  동영상을 올려놓기도 했다.

 이번 스페이스 X 발사 목적은  SAOCOM 1A 위성을 궤도에 진입시키기 위한 것이지만,  이와 함께 발사장소에서 1단계 로켓추진체를 회수하는 최초의 실험을 위한 것이기도 했고  이에 성공했다.

 스페이스X사는 이전에 플로리다에서는 여러 차례 1단계 로켓을 회수했지만 서부에서는 성공한 적이 없었다.  로켓 회수는 재사용시 엄청난 비용을 절감할 수 있어 앞으로도 시행할 예정이다.

associate_pic
이번 인공위성은 아르헨티나의 우주당국이 2차례에 걸쳐 계획한 위성 발사 중 첫 번째로 위성 이름  SAOCOM은 아르헨티나 인공위성 이름( Satelite Argentino de Observacion Con Microondas)의 약자이다.

cmr@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국제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