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사회일반

전북 한낮 15~18도 '맑음'…주말까지 쌀쌀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18-10-12 06:00:42
associate_pic
【전북=뉴시스】고석중 기자 = 12일 금요일 전북지역은 고기압의 영향으로 대체로 맑고 쌀쌀한 가을 날씨가 이어지겠다.

 아침 출근시간대 안개 또는 박무(엷은 안개)가 끼는 곳이 있어 차량 안전 운전이 요구된다.

 기온은 아침 최저 1~7도, 낮 최고 15~18도로 전날과 비슷한 분포가 예상돼 옷차림에 신경을써야된다.

 기상청은 "당분간 기온이 예년(최저 6~13도, 최고 21~24도)보다 4~7도께 낮아 쌀쌀하겠다"면서 건강관리를 당부했다.

 특히 동부내륙에는 아침 기온이 0도 내외로 떨어지면서 서리가 내리고 얼음이 어는 곳도 있겠다.

 대기 지수는 미세먼지 '좋음', 초미세먼지 '좋음', 황사 '좋음', 오존 '보통', 자외선 '오후 한때 나쁨' 단계다.

 전주를 중심으로 생활 기상은 식중독 지수 '관심', 감기 지수 '보통', 뇌졸중 가능지수 '보통' 수준이다.

 주말인 13일도 고기압의 영향으로 대체로 맑아 나들이하기 무난하겠다. 예상 기온은 아침 최저 0~7도, 낮 최고 18~20도다.

 맑은 날씨가 이어지면서 대기가 차차 건조해지고 있어 산불을 포함한 각종 화재 예방에도 유의해야 한다.

 k9900@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사회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