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 > 산업/기업

제주항공, 연내 지방공항發 11개 신규노선 취항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18-10-24 09:49:00
부산·대구·무안·청주·제주 기점 '노선 구성의 다양화' 나서
추가취항을 위한 정부 허가 대기 중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이종희 기자 = 제주항공이 지방공항발 총 11개의 신규취항 노선계획을 확정 발표했다. 신규 노선은 연내에 취항한다는 계획이다.

 24일 제주항공에 따르면 부산(김해), 대구, 무안, 청주, 제주 등 5개의 지방국제공항을 기점으로 '노선 구성의 다양화'를 위한 신규노선 취항에 나선다.

 또한 일부 공항의 신규노선이 정부 허가 대기 중이어서 이번 발표에서 제외된 점을 감안하면 제주항공의 지방발 국제선 연내 취항계획이 아직은 '진행형'이다.

 제주항공은 오는 28일부터 대구국제공항발 일본 도쿄와 가고시마, 마카오 등 3개 노선을 신규취항 하는 데 이어 오는 12월1일과 22일 나트랑(주2회, 수·토요일)과 다낭(주7회) 등 베트남 2개 노선의 취항계획을 잇달아 발표할 예정이다.

 현재 4개의 국제노선을 운항하고 있는 무안공항에서는 12월 15일과 16일 각각 필리핀 세부(주5회, 월·화·수·금·토요일)와 말레이시아 코타키나발루(주2회, 목·일요일)에 신규 취항한다.

 아울러 현재 취항 중인 무안~오사카, 무안~타이베이, 무안~다낭 노선은 증편을 통해 매일 운항하할 방침이다.

 부산 김해공항에서는 29일 중국 산둥반도 옌타이(주4회, 월·수·금·토요일) 노선에 신규취항해 중국 본토 노선을 10개로 늘리며 회복세를 보이고 있는 중국 수요 흡수에 적극 나선다.

 이 밖에 청주공항에서는 12월 22일 대만 타이베이(주4회, 월·화·목·토) 노선에, 제주공항에서는 12월 14일부터 홍콩(주4회, 수·금·일) 노선에 신규 취항한다.

 이 같은 지방공항발 노선 확대와 함께 인천공항에서는 오는 12월 19일 인천~태국 치앙마이(주7회, 매일) 노선에 신규취항하고, 인천~후쿠오카, 인천~나고야, 인천~마쓰야마 노선은 각각 주2회씩 증편된다.

 제주항공은 이날 발표한 신규 노선 외에도 몇몇 공항을 기점으로 하는 추가취항을 위해 우리나라와 상대국 정부의 허가를 기다리고 있다.

 제주항공 관계자는 "지방공항에서 새로운 수요 발굴을 위한 시도를 주도적으로 시작한 이후 여행수요가 지속적으로 늘고 있으며, 적극적인 투자를 통해 장기적인 시장점유율 확대 등 지속 가능한 성장기반 마련에 집중하고 있다”면서 "지방발 국제선 확대는 지방공항 활성화라는 우리나라 항공산업 발전을 위한 책임감 있는 도전의 일환"이라고 말했다.

 2papers@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늘의 헤드라인

많이 본 뉴스

산업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