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 > 국제일반

미 국무부 "폼페이오, 8일 뉴욕서 김영철과 회담"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18-11-06 08:39:32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마이크 폼페이오(왼쪽) 미국 국무장관과 김영철(오른쪽) 북한 노동당 부위원장이 30일(현지시간) 미국 뉴욕에서 만찬을 갖고 있다. 2018.05.31. (사진=폼페이오 국무장관 트위터) photo@newsis.com

【서울=뉴시스】 오애리 기자 = 미국 국무부는 5일(현지시간) 홈페이지에 공개한 성명을 통해 마이크 폼페이오 국무장관과 김영철 북한 노동당 대남당담 부위원장 겸 통일전선부장이 "오는 8일 뉴욕에서 만난다"고 공식발표했다.

헤더 나워트 국무부 대변인 명의의 성명은 폼페이오 장관과 김영철 부위원장이 "최종적이고 완전하게 검증된 비핵화(FFVD)와 싱가포르 북미 정상회담 이행 진전에 대해 논의한다"고 밝혔다.

또 이번 회담에 스티븐 비건 국무부 대북정책 특별대표가 배석한다고 언급했다.

폼페이오-김영철 뉴욕 회동은 지난 5월 31일 이후 약 5개월만이다.

 aeri@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국제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