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 > 산업/기업

[SDC 2018]삼성 빅스비, 통합 개발 도구 '개발자 스튜디오' 출시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18-11-08 04:30:00
삼성전자, SDK·IDE 등 포함한 '빅스비 개발자 스튜디오' 공개
영어(영국)·프랑스어·독일어·이탈리아어·스페인어로 지원 언어 확대 예정
associate_pic
【샌프란시스코(미 캘리포니아주)=뉴시스】7일(현지시간)부터 양일간 미국 샌프란시스코 모스콘센터에서 진행되는 '삼성 개발자 콘퍼런스 2018'에서 고동진 삼성전자 IM부문장(사장)이 기조연설을 하고 있다. 2018.11.08 (사진 = 삼성전자 제공) photo@newsis.com

【샌프란시스코(미 캘리포니아주)=뉴시스】이종희 기자 = 삼성전자의 인텔리전스 플랫폼 '빅스비(Bixby)'가 통합 개발 도구 '빅스비 개발자 스튜디오'를 출시하고 한 단계 진화를 모색한다. 

삼성전자는 7일(현지시간)부터 8일까지 미국 샌프란시스코 모스콘센터에서 '삼성 개발자 콘퍼런스 2018(Samsung Developer Conference 2018)'을 개최하고 이같이 밝혔다. '미래를 만나는 곳(Where Now Meets Next)'이라는 주제로 올해 5번째로 진행된 'SDC 2018'에는 전세계 개발자·서비스 파트너·디자이너 등 5000여명이 참석했다.

고동진 삼성전자 IM부문장(사장)은 기조연설을 통해 "삼성전자는 새로운 커넥티드 리빙 시대의 기반이자 다양한 제품과 서비스로 용이하게 확장 가능한 인공지능과 사물인터넷 발전을 주도하고 있다"며 "모바일 생태계에서도 전세계 개발자들과 함께 새로운 플랫폼을 기반으로 사용자들에게 새로운 가치를 제공할 것"이라고 말했다.

삼성전자는 이날 더 많은 개발자와 파트너가 다양한 서비스와 기기에 직관적으로 빅스비를 연동할 수 있는 개발 통합 도구인 ‘빅스비 개발자 스튜디오’를 출시한다.

‘빅스비 개발자 스튜디오’를 통해 제공되는 빅스비 소프트웨어 개발 키트(SDK, Software Development Kit)와 통합 개발 환경(IDE, Integrated Development Environment)을 활용해 인텔리전스 서비스를 제공하고자 하는 누구나 ‘빅스비 캡슐(Bixby Capsule)’을 개발할 수 있다.

'빅스비 캡슐'은 인텔리전스 플랫폼 빅스비 사용에 필요한 기능·서비스가 통합되어 동작하는 단위로, 사용자들은 '빅스비 마켓플레이스(Bixby Marketplace)'를 통해 사용할 수 있다.

삼성전자 관계자는 "'빅스비 캡슐'을 통해 개발자들은 스마트폰, 스마트 TV, 냉장고 등 삼성전자 제품에 빅스비 기반의 다양한 서비스와 앱을 쉽게 제공할 수 있게 된다"고 설명했다.

빅스비는 2017년 인텔리전트 인터페이스로 첫 서비스를 시작해 현재 200여개 국가에서 한국어·영어·중국어 음성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삼성전자는 기존 한국어, 영어(미국), 중국어에 이어 영어(영국), 프랑스어, 독일어, 이탈리아어, 스페인어로 빅스비 지원 언어를 확대하며 인공지능(AI) 서비스와 기술 개발에 지속 주력할 계획이다.  

또한, 삼성전자는 스마트싱스를 삼성의 IoT 제품을 간편하게 연결·제어하도록 하며, 이를 다시 빅스비로 통합 제어하는 밑그림을 그려 나가고 있다.

삼성전자는 휴대폰 외 2018년형 TV·냉장고·에어컨·세탁기 등 주요 가전제품에 ‘빅스비’를 적용했다. 향후 오븐과 로봇청소기 등 다양한 제품군에 확대할 방침이다.

삼성전자는 2020년까지 모든 IoT 제품에 AI를 적용하는 한편 ‘빅스비'를 중심으로 언어·시각·데이터 등 차세대 핵심 AI 기술을 강화할 계획이다.

앞서 김현석 삼성전자 CE부문장(사장)은 "앞으로 AI 기술을 바탕으로 가전 업계의 리더십과 판도를 빠르게 바꿔 나갈 것"이라고 말한 바 있다.

아울러 삼성전자는 올 하반기 '갤럭시 노트9' 출시와 함께 자연어 인식 능력, 개인화 등이 강화된 '뉴 빅스비'를 선보이기도 했다. '뉴 빅스비'는 말 한마디로 사용자에게 필요한 검색부터 예약이나 결제까지 가능하며, 사용자의 생활 패턴을 학습해 사용하면 사용할수록 더욱 최적화된 정보를 제공한다. 

2papers@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산업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