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 정치일반

민주당 혁신추진위, 새만금 찾아 재생에너지 성공과 지원 약속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18-11-13 17:45:14
associate_pic
【전주=뉴시스】김민수 기자 =더불어민주당 중앙당 혁신성장추진위원회(위원장 추미애)가 13일 새만금을 찾아 정부의 신재생 에너지 사업의 성공적 추진과 당정 차원의 기업 지원을 약속했다.2018.11.13 photo@newsis.com
【전주=뉴시스】김민수 기자 =더불어민주당 중앙당 혁신성장추진위원회(위원장 추미애)가 새만금을 찾아 정부의 신재생 에너지 사업의 성공적 추진과 당정 차원의 기업 지원을 약속했다.

13일 새만금 수상 태양광 발전소를 방문한 민주당 혁신성장추진위원회는 정부가 발표한 신재생 에너지 사업의 전망과 새만금 내부 개발에 따른 불합리한 규제 등에 의한 문제점 등을 확인하기 위해 시찰 활동을 펼쳤다.

이날 현장 점검에는 추미애 위원장을 비롯해 송하진 전라북도지사, 안호영 전북도당 위원장, 강임준 군산시장, 채정룡 민주당 군산지역 위원장 김성준(남서울대 교수, 혁신성장 추진위원회 민간위원)와 중앙부처 관계자와 등이 동행했다.

수상 태양광 발전소에 대한 현장 시찰을 마친 추미애 위원장은 자리를 옮겨 신시도에 위치한 33센터로 이동, ‘새만금 재생에너지클러스터와 재생에너지 3020 계획’을 보고 받고 전북지역 재생에너지 기업 관계자들과 함께 간담회를 가졌다.

간담회 자리에서 추미애 위원장은 “정치 논리에 혁신의 길은 막혀 있었던 작금의 상황에서 우리는 새만금이라는 대한민국의 비전을 확인할 수 있었다”며 “재생에너지 메카로 거듭날 새만금은 전북의 비전을 넘어 대한민국의 비전으로 자리매김 할 것이다”고 밝혔다.

특히 “전북지역의 한국GM과 군산조선소 폐쇄는 지역민들에게 실업의 공포를 느끼게 하고 있는 분위기 속에서 이번 신 재생에너지 사업은 중소기업에게 대안 마련의 기회를 제공할 것”이라며 “혁신성장추진 위원회는 새만금의 미래 지향적 발전을 위한 정부의 의지를 더불어민주당이 함께하겠다”고 약속했다.

associate_pic
【전주=뉴시스】김민수 기자 =더불어민주당 중앙당 혁신성장추진위원회(위원장 추미애)가 13일 새만금을 찾아 정부의 신재생 에너지 사업의 성공적 추진과 당정 차원의 기업 지원을 약속했다. 2018.11.13 photo@newsis.com
송하진 전북도지사 역시 “새만금은 더 이상 정치적 재물이 되지 않아야 하며 앞으로 30년이나 50년을 또다시 기다려서는 안되는 만큼 전북이 아닌 대한민국의 일이라는 점을 더욱 확고하게 인식해서 혁신성장추진위원회가 지속적인 지원을 부탁한다”고 요청했다.

자리를 함께한 기업 관계자들은 전문인력을 양성할 수 있는 환경을 조성해 줄 것과 지역 내 기업들의 활발한 활동으로 고용창출 효과가 증가하고 있는 만큼 제품의 소비를 우선적으로 활용해 줄 것을 건의했다.

 leo@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정치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