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사회일반

내일 수능 국어 오탈자…정오표 배부 예정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18-11-14 15:29:18
교육부 "정답 고르는 데는 문제 없어"
associate_pic
【전주=뉴시스】김얼 기자= 2019학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을 하루 앞둔 14일 전북 전주시 전주여자고등학교(전라북도교육청 67지구 제5 시험장)에서 예비소집을 온 수험생들이 시험장을 확인하고 있다. 2018.11.14pmkeul@newsis.com
【세종=뉴시스】 이연희 기자 = 15일 치러지는 2019학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수능) 1교시 국어 영역에 오탈자 2개가 발생했다. 교육부와 한국교육과정평가원(평가원)은 정답을 고르는 데 크게 문제가 없다고 밝혔다.

교육부는 잘못 발행된 부분을 바로잡는 정오표를 수험생들에게 배부해 진행에 문제가 없도록 안내할 예정이다.

14일 교육부와 평가원 등에 따르면 수능 출제진은 국어 영역 시험지 인쇄 이후 오류를 발견, 시험장에 정오표를 발송했다. 시험 전이기 때문에 어떤 부분이 오류인지는 확인할 수 없는 상태다.

수험생들은 15일 국어영역이 시작하기 전 개인별로 정오표를 받아 확인할 수 있다. 일반인들에게는 시험이 시작된 8시 10분 이후 수능출제위원장 브리핑을 통해 공개될 예정이다.

평가원은 "수험생들에게 문제지와 함께 정오표가 정확하게 배부될 수 있도록 해 달라고 시험실 감독관들에게 요청했다"면서, 수험생들에게도 문제지와 정오표 배부 여부를 확인한 후에 응시할 것을 당부했다.

 dyhlee@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오늘의 헤드라인

많이 본 뉴스

사회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