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방 > 부산

부산시-KR, 한국 해양산업의 안전·환경 기술 컨퍼런스 개최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18-11-20 08:30:27
 【부산=뉴시스】허상천 기자 = 부산시는 한국선급(KR)과 오는 22일 오후 부산항 국제여객터미널(컨벤션홀)에서 선박안전관리 전문가 및 업체 관계자 등 1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한국 해양산업의 안전·환경 기술 컨퍼런스’를 개최한다고 20일 밝혔다.

 이번 컨퍼런스는 IMO(국제해사기구) 의제선도 및 선박업계에 직면한 4차 산업혁명 시대를 대비하여 해양안전 및 환경기술 산업분야에 대한 현황진단, 공감대 형성 등 현안사항을 논의하기 위해 마련됐다.

 컨퍼런스에서는 ‘미래 해양 사이버 안전기술 및 스마트선박기술 동향’이라는 주제로 한국선박전자산업진흥협회 유영호 연구소장의 기조연설을 시작으로 ▲4차 산업혁명 기술 트렌드와 해양산업에의 적용(선박해양플랜트연구소 심우성 박사) ▲선박 LNG 연료산업의 현황과 활성화 방안(한국해양대 강호근 교수) ▲선박 기자재 안정성 평가(한국조선해양기자재연구원 강규홍 본부장) ▲선박 LNG 연료 사용의 위험도 평가(한국선급 이상익 책임연구원) 등의 주제발표에 이어 패널 토론이 진행된다.

 IMO 환경 규제 및 자율운항선박 등장으로 급변하는 국제 해사산업의 변화에 적극적으로 대응하기 위해 부산시는 IMO 협력 사업을 지원하는 등 4차 산업관련 기술 발전을 위해 노력하고 있다.
 
 부산시 관계자는 이번 컨퍼런스를 통해 “4차 산업혁명 시대에 맞게 관련기관과의 유기적 협력을 통해 해양안전 및 환경기술 산업을 육성 발전시킬 수 있도록 노력 하겠다”고 밝혔다.

 heraid@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전국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