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 문화일반

해문홍 "2019 해외 홍보 달력, QR,코드 추가 실용성 높여"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18-11-22 09:25:29
‘외국인 1년간 '소망 목록' 주제로 제작 23일 배포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2019년 해외 홍보 달력(8월 달력 예시) DMZ 투어, 사진은 해문홍 제공

【서울=뉴시스】 박현주 기자 = 해외문화홍보원(원장 김태훈)이 ‘외국인이 1년간 한국에서 하고 싶어 하는 일(Bucket list)’을 주제를 담은 ‘2019년 해외 홍보 달력’을 제작, 23일 배포한다.

 달력은 ‘소망 목록(버킷 리스트)’처럼 외국인들이 한국에서 체험하고 싶어 하는 전통문화와 현대문화를 골고루 담았다.

소망 목록(버킷 리스트)으로는 '해외 검색엔진 대상 한국관광 검색어 트렌드 분석 보고서(2018, 한국관광공사)', '2018 해외 한류 실태조사(국제문화교류진흥원)' 등 다양한 자료를 바탕으로 ‘케이팝(K-Pop) 콘서트 가기’, ‘제주도 여행’, ‘템플스테이 체험’, ‘비무장지대(DMZ) 관광’, ‘길거리 음식 맛보기’, ‘한국의 밤 문화 체험’ 등이 선정됐다.

특히 올해는 정보기술(IT) 강국 대한민국의 면모를 살려, 각 ‘소망 목록’마다 교통정보, 지도, 공식 영문 사이트 등 다양한 맞춤형 정보를 제공하는 정보무늬(QR, 큐아르) 코드를 추가해 실용성과 소장 가치를 높였다.

해문홍 정책 담당자는 “그간 해문홍의 해외 홍보 달력은 고품질로 제작되어 해외 주요 인사들의 많은 관심과 사랑을 받아왔는데 올해는 특히 고급스러움에 실용성까지 더해져 더욱 인기를 끌 것"이라고 기대했다. 그러면서 “내년 달력은 전 세계 문화예술계, 언론계, 여론 주도층 인사들이 보내준 한국 사랑에 대한 작은 성의 표시로, 180여 재외 공관을 중심으로 배포할 계획이다. 이번 달력이 한국 문화에 대한 또 다른 관심을 높이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밝혔다.

 hyun@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문화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