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사회일반

토요일 더욱 맹추위…아침 기온 서울 -12도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18-12-07 17:19:58
미세먼지 전 권역에서 보통~좋음
"주말까지 한파특보 유지 또는 강화"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배훈식 기자 = 연일 매서운 추위가 계속된 7일 오전 서울 종로구 세종대로에서 두꺼운 옷으로 무장한 시민들이 발걸음을 재촉하고 있다. 2018.12.07. dahora83@newsis.com
【서울=뉴시스】남빛나라 기자 = 토요일인 8일에도 서울 아침 기온이 영하 12도까지 떨어지는 등 매서운 추위가 이어지겠다.

기상청은 7일 "내일 전국이 대체로 맑겠지만 충남과 전라도, 제주도는 구름이 많고 가끔 눈, 충북은 밤 한때 눈이 오는 곳이 있겠다"며 "경상서부내륙은 산발적으로 눈이 날리는 곳이 있겠다"고 예보했다.

8일 아침 기온은 서울 -12도, 인천 -9도, 수원 -12도, 춘천 -15도, 강릉 -7도, 청주 -8도, 대전 -8도, 전주 -7도, 광주 -4도, 대구 -6도, 부산 -4도, 제주 3도다.

낮 최고 기온은 서울 -3도, 인천 -3도, 수원 -2도, 춘천 -2강릉 1도, 청주 -2도, 대전 -2도, 전주 -1도, 광주 1도, 대구 1도, 부산 4도, 제주 7도 등이다.

7일부터 8일까지 충남서해안, 전라서해안, 제주도산지, 울릉도·독도의 예상 적설량은 2~7㎝다.

충남내륙, 전라내륙, 서해5도는 1~5㎝를 기록하겠다. 충북(8일), 제주도(산지 제외)는 1㎝ 내외의 눈이 쌓이겠다.

같은 기간 충청도(충북 8일), 전라도, 제주도, 서해5도, 울릉도·독도엔 5㎜ 가량의 비가 내리겠다.

대기 확산이 원활해 전 권역에서 미세먼지가 '보통'~'좋음' 수준을 나타내겠다.

물결은 전 해상에서  0.5~6.0m로 일겠다.

기상청 관계자는 "일부 중부내륙과 경북북부지역에 한파특보가 발효된 가운데 찬 공기가 유입되면서 주말까지 한파특보가 유지 또는 강화되겠다"고 강조했다.

 south@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사회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