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사회일반

강릉~서울행 KTX 탈선…국토부, 사고수습 지원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18-12-08 10:50:00
associate_pic
【강릉=뉴시스】조명규 기자 = 8일 오전 7시30분께 강원 강릉시 운산동 KTX 선로에서 서울행 고속열차가 이탈하는 사고가 발생했다. 사고 당시 열차에는 198명의 승객이 탑승했고 10량의 객차 중 앞쪽 4량이 선로를 이탈한 것으로 알려졌다. 현재 기관사, 승객 등 14명이 경상을 입고 치료를 받고 있다. 사진은 선로를 이탈한 객차. 2018.12.08. (사진=강원도소방본부 제공)photo@newsis.com
【서울=뉴시스】최희정 기자 = 강릉에서 KTX 열차 탈선사고가 발생해 국토교통부가 상황대책반을 구성하고 사고수습에 들어갔다. 

8일 국토교통부에 따르면 이날 오전 7시35분께 강릉역에서 출발한 서울행 KTX 제806호 열차가 강릉역 분기 남강릉 역간에서 4~5호차 객차가 분리돼 탈선했다.

이 사고로 기관사, 승객 등 14명이 경상을 입고 병원(동인병원 4명, 고려병원 3명, 아산병원 7명)으로 이송돼 치료를 받고 있다.

사고 당시 열차에는 기관사, 승무원, 승객 등 총 201명이 탑승했고 10량의 객차 중 앞쪽 4량이 선로를 이탈한 것으로 알려졌다. 

열차에 탑승한 승객은 전원 버스로 연계수송해 진부역 및 강릉역으로 이동했다. 서울~진부 구간은 열차로 수송 중(강릉~진부는 버스 운행)이다.

국토부는 상황반을 운영하고, 한국철도공사(코레일)는 지역사고수습본부를 구성해 운영중이다.

사고수습 지원 및 현장 안전활동 등을 위해 김정렬 국토부 제2차관과 철도국장, 철도안전감독관(7명), 철도경찰(12명)이 현장 출동했다.

 dazzling@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오늘의 헤드라인

많이 본 뉴스

사회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