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 > 건설부동산

'13월의 월급' 부동산 연말정산, 공제항목·요건은?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18-12-31 11:39:31
사회초년생, 청약통장 납입액 소득공제 가능
차주, 원리금이나 이자상환액 공제서류 준비
소득·세액공제 항목-증명서류 스스로 챙겨야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안지혜 기자 = 20일 국세청에 따르면 올해 연말정산부터 중소기업 근로자 소득세 감면대상 연령과 감면율 및 감면 적용 기간이 확대된다. 또 총급여액 5500만원(종합소득금액 4000만원 초과자 제외) 이하 근로자의 월세액 세액공제율이 10%에서 12%로 인상된다.  hokma@newsis.com
【서울=뉴시스】김가윤 기자 = '제2의 상여금'을 받을 수 있는 연말정산 기간이 돌아왔다.

부동산정보 서비스 직방은 부동산과 관련된 연말정산 공제항목과 공제요건을 31일 정리했다.

크게는 주택임차 차입금 원리금과 주택취득 차입금 이자상환액 공제가 가능하고 청약저축과 주택마련종합저축 납입액의 일부를 소득공제 받을 수 있다. 이외에도 미분양 취득시 주택차입금 이자상환액과 월세액 세액공제가 가능하다.

사회초년생은 주로 청약통장 납입액에 대한 소득공제를, 전세자금대출이나 주택담보대출이 있는 차주들은 원리금이나 이자상환액에 대한 공제서류를 꼼꼼히 챙겨 적극적으로 연말정산을 준비해야 한다.

특히 직장인들은 올해 근로소득을 미리 원천 징수하고 내년 실제 부담할 세액을 정산 받는 것이기 때문에 매해 관련법이 개정돼 챙겨야할 주의사항이 많다.

일부는 영수증 발급기관이 국세청에 제출하지 않는 자료도 많아 해당기관에서 직접 증명서류를 발급받아야 할 수 있다. 소득과 세액공제 신고서 작성은 본인 스스로 정리해 챙기는 것이 좋다.

◇주택임차 차입금 원리금 상환액 공제

과세기간 종료일(2018년 12월31일) 현재 무주택세대의 세대주인 근로자가 국민주택규모의 주택을 임차하기 위해 대출기관이나 거주자로부터 차입하고 그 차입금의 원리금을 상환하는 경우 상환금액의 40%를 소득공제 받을 수 있다.

세대주가 주택자금공제나 주택마련저축 공제를 받지 않은 경우엔 세대원을 포함한다. 국민주택 규모의 주택이란 주거용 오피스텔을 포함해 주거전용면적이 85㎡ 이하 주택을 말한다. 다만 수도권을 제외한 도시지역이 아닌 읍·면 지역은 100㎡ 이하 주택이 대상이다. 공제한도는 300만원이며, 주택마련저축공제와 합해 300만원 한도다.

◇장기주택저당차입금 이자상환액 공제

주택을 보유한 세대의 세대주인 근로자가 취득당시 기준시가 4억원 이하인 주택(주거용 오피스텔 제외)을 취득하기 위해 해당 주택에 저당권을 설정하고 금융회사나 주택도시기금으로부터 차입한 자금의 이자상환액에 대해 소득공제가 가능하다. 예외적인 경우 세대원도 가능하다.

소득공제 한도는 상환기간 15년 이상 고정금리이고 비거치식 대출이면 1800만원까지, 고정금리나 비거치 대출이라면 1500만원까지 가능하다. 상환기간 10년 이상은 300만원이 소득공제 한도다.

단 세대구성원이 보유한 주택을 포함해 근로자가 과세기간 종료일 현재 2주택 이상을 보유하는 경우나 건축법상 업무시설인 오피스텔은 주택법 상 주택에 해당하지 않으므로 장기주택저당차입금 이자상환액 공제를 받을 수 없으니 주의해야 한다.

◇주택마련저축 소득공제

총급여액 7000만원 이하이고 과세연도중 주택을 소유하지 않은 세대의 세대주인 근로자가 주택마련저축에 납입한 금액의 40%를 연 300만원 한도로 공제해 준다. 공제대상 주택마련저축의 종류는 청약저축(연 납입액이 240만원이하) 주택청약종합저축(연 납입액이 240만 원이하), 근로자주택마련저축(월 납입액이 15만원이하)이다.

◇주택자금차입금 이자세액공제

무주택세대주이거나 1주택만을 소유한 세대주인 거주자가 1995년11월1일~1997년12월31일 기간 중에 미분양주택 취득과 직접 관련해서 1995년 11월1일 이후 국민주택기금 등으로부터 차입한 이자상환액의 30%에 상당하는 금액을 세액 공제한다.

세액공제시 필요한 서류는 주택자금이자세액공제신청서, 미분양주택확인서(당해 지방자치단체의 장 또는 분양건설업체에서 발급한 원본대조필 사본), 차입금이자상환증명서(당해 금융기관이 발행), 매매계약서 및 등기부등본 등이다.

◇월세액 세액공제

과세기간 종료일 현재 무주택세대의 세대주로 해당 과세기간의 총급여액이 7000만원(종합소득금액 6000만원) 이하인 근로자가 국민주택규모의 주택(주거용 오피스텔, 고시원 포함)을 임차하기 위해 월세액을 지급하는 경우 월세액 10%를 종합소득산출세액에서 공제해 준다.

세대주가 주택자금공제나 주택마련저축 공제를 받지 않은 경우에는 세대원도 포함한다. 월세액엔 사글세액이 포함되며 연 750만원 한도다. 총급여 5500만원 이하이면서 종합소득금액 4000만원 이하일 경우 12%를 공제해준다.

단 임대차계약증서의 주소지와 주민등록표 등본의 주소지가 같아야 하고 월세액 세액공제를 받는 월세금은 현금영수증 발급을 통한 신용카드 등 사용금액 소득공제 적용을 받을 수 없다.

 yoon@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늘의 헤드라인

산업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