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방 > 전북

군산시, 후계농·청년창업농 지원사업 사업설명회 개최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19-01-11 14:18:25
【군산=뉴시스】고석중 기자 = 전북 군산시가 예비 후계농업경영인 및 청년창업형 후계농업경영인을 대상으로 지원사업에 나선다,

11일 군산시 농업기술센터는 농업인회관 대강당에서 사업설명회를 열고 오는 2022년까지 '청년 농업인 1만명 육성' 계획을 수립했다.

또 후계농업경영인 육성 제도를 적극 활용해 젊고 능력 있는 농업인 양성에 총력을 기울이기로 했다.

특히, 영농초기 소득이 불안정한 청년창업농에게는 영농정착지원금을 지급해 젊고 유능한 인재의 농업 분야 진출에 기여한다는 방침이다.

문은철 시 농정과장은 "후계농 및 청년창업농 지원사업을 효율적으로 추진하고, 농업 창업을 희망하는 젊은 인력을 발굴·육성해 미래농업 전문 인력의 확보는 물론 창업농의 안정적인 농촌정착을 도모하겠다"고 전했다.

한편 시는 후계농업경영인(만 18세 이상~만 50세 미만)과 청년창업농(만 18세 이상~만 40세 미만)을 대상으로 창업자금, 기술·경영 교육과 컨설팅, 농지은행 매입비축 농지 임대 및 농지매매를 연계 지원해 건실한 경영체로의 성장을 유도하고 있다.

 k9900@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늘의 헤드라인

많이 본 뉴스

전국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