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 > 산업/기업

엔씨소프트, 복합문화공간 '타이니' 키즈카페 오픈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19-01-19 15:28:00
메가박스 상암월드컵경기장점 2층에 오픈
신체활동 공간, 클래스 스튜디오 등 다양한 컨셉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오동현 기자 = 엔씨소프트가 멀티플랙스 영화관 메가박스와 함께 개발한 복합문화공간 '타이니' 키즈카페를 18일 오픈했다.

타이니는 디지털을 접목한 놀이·체험, 클래스(수업) 공간과 식음료를 제공하는 프리미엄 F&B존 등으로 구성돼 있는 복합문화공간이다. 메가박스 월드컵경기장점 2층에 위치해있다.

타이니 방문객들은 디지털 미디어를 결합한 트램폴린(trampoline), 클라이밍(Climbing), 블록놀이를 즐길 수 있다. 비행요트 플랜트, 동물종합병원, 파머스 마켓 등의 공간에서는 역할 놀이도 체험할 수 있다. 영유아를 위한 공간인 리틀 포레스트도 마련돼 있다. 크리에이티브 스튜디오에서는 쿠킹 클래스와 테크&아트 클래스가 상시로 열린다.

타이니 F&B 코너에서는 식사와 커피를 제공한다. 제철 식재료로 만든 식사와 메가박스 카페 브랜드인 스템커피(STEM COFFEE) 등을 타이니 대표 메뉴로 구성했다.

엔씨는 타이니 오픈 기념 다양한 이벤트를 연다. ▲만원으로 2시간동안 키즈카페를 이용할 수 있는 '만원의 행복' 이벤트 ▲'오픈 스튜디오' 이용금액 50% 할인 이벤트 ▲다양한 SNS 인증 이벤트를 이달 31일까지 진행한다. 메가박스 상암월드컵경기장 영화 관람객이 타이니를 방문하면 무료 음료 쿠폰을 받을 수 있다.

강성규 엔씨 채널커뮤니케이션실장은 "아이들이 즐겁게 뛰어 놀 수 있는 신체활동 공간과 상상력을 자극하는 공간 등 다양한 컨셉으로 구성했다"며 "타이니를 방문하는 부모와 아이 모두에게 즐거움과 더불어 휴식을 주는 공간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타이니는 월~목요일과 일요일 오전 10시30분 부터 저녁 8시까지, 금요일과 토요일 오전 10시30분 부터 저녁 9시까지 이용할 수 있다.

 odong85@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늘의 헤드라인

많이 본 뉴스

산업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