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사회일반

농식품부, 구제역 긴급 백신 접종…"오늘 중으로 완료"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19-02-02 13:31:47
"인력 부족 탓에 민간 수의사도 적극 참여키로"
6일에 걸쳐 전국 소·돼지 총 1370만두에 마무리
associate_pic
【음성·진천·괴산·증평=뉴시스】김재광 기자 = 경기도 안성에 이어 충북 충주에서도 구제역이 확진돼 방역 당국에 비상이 걸렸다. 충주시와 인접한 음성·괴산·진천·증평군은 1일 구제역 방역대책본부를 꾸려 비상근무에 돌입했다.2019.02.01.(사진=증평군 제공)   photo@newsis.com
【세종=뉴시스】김경원 기자 = 농림축산식품부는 2일 현재 전국에서 진행 중인 구제역 긴급 백신 접종을 이날 내로 완료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농식품부는 현재 농협 등의 지원을 받아 백신 접종 작업을 진행 중이다. 다만 인력 부족이 우려됨에 따라 대한수의사회에 자발적인 참여를 요청했다.

이에 대한수의사회가 구제역의 조기 종식을 위해 설 명절 연휴에도 불구하고 백신 접종에 적극 참여키로 결정했다.

농식품부에 따르면 지난달 28일 경기 안성시 젖소농장 구제역 발생과 동시에 시작한 긴급 백신 접종은 같은 달 31일까지 경기, 충남·북, 세종·대전 등에서 접종(577만두)을 완료했다.

지방자치단체의 철야 백신접종 등의 노력으로 지난 1일 24시 기준 전국의 백신 접종률은 78.4% 수준에 달했다.

이날 중 약 300만두 분의 백신 접종을 마무리해 6일 간에 걸쳐 전국 소·돼지 총 1370만두를 상대로 긴급 백신 접종이 완료될 예정이다.

농식품부는 19대의 군(軍) 제독차량, 80여대 드론 방제단 및 농협·지자체에서 활용 가능한 모든 방역차량 등 소독차량과 장비 1213대를 투입해 설 연휴 내내 소독에 총력을 다 할 계획이라고 설명했다.

농식품부 관계자는 "차량소독은 구제역 확산 방지를 위해 불가피한 조치"라며 "고향 방문길이 불편하겠지만 이동통제초소에서의 소독 등 방역에 적극적으로 협조해 달라"고 강조했다.

 kimkw@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오늘의 헤드라인

많이 본 뉴스

사회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