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 정치일반

오세훈, 전당대회 보이콧 철회하고 출마 선언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19-02-12 09:07:43
앞서 전당대회 일정 연기 촉구하며 보이콧 선언
홍준표 불출마·당 비대위 설득이 영향 미친듯
오세훈 외 다른 후보들도 출마로 돌아설 가능성
associate_pic
【제주=뉴시스】우장호 기자 = 자유한국당 대표에 출마한 오세훈 전 서울시장이 9일 오후 제주시 남성로 미래컨벤션센터에서 열린 자유한국당 제주도당 청년위원회 발대식에 참석해 축사하고 있다. 2019.02.09. woo1223@newsis.com
【서울=뉴시스】오제일 정윤아 기자 = 오는 27일 전당대회 일정 강행 방침에 반발해 보이콧(거부)을 선언했던 오세훈 전 서울시장이 보이콧을 철회하고 당 대표에 출마한다.

12일 오 전 시장 캠프 측에 따르면 오 전 시장은 전당대회 출마 여부와 관련해 이날 오전 10시30분 국회에서 입장을 밝힌다.

오 전 시장은 이 자리에서 출마를 공식 선언하고 후보자 등록을 진행할 예정이다.

오 전 시장은 북미 정상회담과 날짜가 겹치는 전당대회를 2주 이상 연기해야 한다며 홍준표 전 대표, 심재철·정우택·주호영·안상수 후보 등과 보이콧을 선언한 바 있다.

전당대회 보이콧을 선언했던 오 전 시장이 출마를 결심한 배경에는 홍준표 전 대표의 불출마 선언, 당 비상대책위원회의 적극적인 설득작업이 역할 한 것으로 보인다.

당 비대위 관계자에 따르면 오 전 시장은 전날 김병준 비대위원장을 찾아 전당대회 출마 여부를 두고 이야기를 나눴다.

오 전 시장 이외에 보이콧을 선언했던 다른 의원들도 후보자 등록을 할 가능성도 점쳐진다.

안상수 의원은 이날 오전 CBS 라디오 김현정의 뉴스쇼에 출연해 "우리로서는 전날 밤에 서로 고심을 해서 오늘 오전쯤에 입장들을 발표하게 될 것"이라며 "전당대회에 몇 분이 참여할 수도 있는 상황"이라고 말했다.

 kafka@newsis.com
 yoona@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오늘의 헤드라인

많이 본 뉴스

정치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