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 연예일반

래퍼 빈지노, 오늘 전역했습니다···"굿바이 육탄투혼"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19-02-17 11:25:39
associate_pic
ⓒ인스타그램
【서울=뉴시스】 이재훈 기자 = 래퍼 빈지노(32)가 전역했다.

빈지노는 17일 오전 강원 철원 6사단 청성부대에서 1년 9개월간의 군 복무를 마치고 민간인으로 돌아왔다. 연인인 독일 모델 스테파니 미초바(28)와 가족 등이 마중했다.

빈지노는 이날 소셜 미디어에 "바이(Bye) 육탄투혼 하이 맘 대드 스테피(Hi Mom Dad Steffi). 돌아왔습니다"라며 전역 사실을 알렸다. 함께 올린 사진 속에는 미초바가 빈지노 옆에서 눈물을 흘리는 모습이 담겨 있다.

래퍼 더 콰이엇(34)이 인스타그램에 '지노스 백(Zino's back)!'이라는 글과 함께 그와 같이 찍은 사진을 올리는 등 동료 뮤지션들도 전역을 축하했다. 

빈지노는 서울대 조소과 출신으로 '엄친아 래퍼'로 인기를 얻었다. 특히 트렌디한 음악과 뛰어난 패션 감각으로 젊은 여성 층에게 큰 지지를 받고 있다. 군대 생활 역시 성실하게 임한 것으로 알려졌다.

 realpaper7@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늘의 헤드라인

많이 본 뉴스

연예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