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사회일반

'문화재에 깃든 100년 전 그날' 개막, 서대문형무소 오세요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19-02-19 18:15:34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최동준 기자 = 19일 서울 서대문형무소역사관에서 제10, 12옥사에 열린 3.1 운동 및 대한민국 임시정부 수립 100주년 기념 특별전 '문화재에 깃든 100년 전 그날' 개막식에서 정재숙 문화재청장, 문석진 서대문구청장을 비롯한 참석자들이 '대한독립만세'를 외치고 있다. 전시는 4월 21일까지 열린다. 2019.02.19. photocdj@newsis.com
【서울=뉴시스】 이수지 기자 = 정재숙 문화재청장이 순국선열들의 역사 관련자료를 발굴하고 보호하겠다고 밝혔다.

정 청장은 19일 서대문형무소역사관에서 열린 3·1운동과 임시정부 수립 100주년 기념 특별전 '문화재에 깃든 100년 전 그날' 개막식에서 한용운이 황현의 순국을 추모하기 위해 유족에게 보낸 시 '매천선생' 시구인 "한 번 죽음은 역사의 영원한 꽃으로 피어나네"를 인용했다.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최동준 기자 = 19일 서울 서대문형무소역사관에서 제10, 12옥사에 열린 3.1 운동 및 대한민국 임시정부 수립 100주년 기념 특별전 '문화재에 깃든 100년 전 그날' 개막식에서 정재숙(오른쪽) 문화재청장, 문석진 서대문구청장을 비롯한 참석자들이 광복군 군복을 살펴보고 있다. 전시는 4월 21일까지 열린다. 2019.02.19. photocdj@newsis.com
한완상 3·1운동 및 대한민국 임시정부 100주년 기념사업추진위원회 위원장, 조광 국사편찬위원회 위원장, 문석진 서대문구청장, 박유철 광복회장을 대신한 정재진 광복회서울지부장도 개막식에 참석했다.
유관순 열사의 조카 며느리인 김정애 3·1여성동지회 명예회장, 조소앙 선생의 손자인 조인래 조소앙기념사업회 위원장, 이육사 시인의 외동딸인 이옥비 이육사문학관 상임이사, 한유한 선생의 아들인 한종수씨, 이규채 선생의 손자인 이성우 씨와 류정우 유관순열사기념사업회 회장, 이미자 김마리아선생기념사업회 회장, 유연경 윤희순기념사업회장, 이준열사 유족대표인 조근송 이준열사기념사업회 명예회장 등 항일독립단체장과 박원호 고려대명예교수 등 유물 소장자 등 300여명이 참석했다.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최동준 기자 = 19일 서울 서대문형무소역사관에서 제10, 12옥사에 열린 3.1 운동 및 대한민국 임시정부 수립 100주년 기념 특별전 '문화재에 깃든 100년 전 그날' 개막식에서 시민들이 항일 독립 문화재 관람을 하고 있다. 전시는 4월 21일까지 열린다. 2019.02.19. photocdj@newsis.com
suejeeq@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늘의 헤드라인

많이 본 뉴스

사회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