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 > 산업/기업

올해 전세계 스마트시티 투자, 108조 전망...각국 혈투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19-02-23 11:04:00
우리나라, 지난 13일 세종·부산 스마트시티 시행계획 확정
스마트시티 선도국 '싱가포르'...뉴욕·도쿄 등도 대규모 투자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최선윤 기자 = 스마트시티 조성이 세계 각 국의 주요 전략으로 부상하고 있다는 조사 결과가 나왔다. 시장 주도권 확보를 둘러싼 각 국의 혈투가 예상된다.

정보통신기획평가원은 최근 ICT 브리프(Brief)를 통해 사회 전반의 디지털 전환 과정에서 '도시'가 중요한 역할을 수행함에 따라 '스마트시티' 조성이 각 국의 주요 전략으로 부상했다고 22일 밝혔다.

이미 세계적으로는 스마트시티 조성을 위한 다양한 이니셔티브(initiative)가 등장, 도시의 디지털 전환을 가속화하며 투자를 촉진하고 있다. 우리나라도 마찬가지다.

◇올해 전 세계 스마트시티 투자규모 '108조' 전망

시장조사기관 IDC에 따르면 전 세계 스마트시티 조성과 추진을 위한 투자규모는 올해 107조7000억 원, 2022년에는 177조7500억 원에 달할 전망이다.

특히 ▲CCTV ▲첨단 대중교통 ▲스마트 가로등 ▲지능형 교통관리 ▲커넥티드 백오피스 등 5개 분야가 올해 투자규모(108조)의 34%를 차지할 것으로 관측된다.

또 ▲스마트 권총과 같은 보안 장비와 ▲스마트 안경, 헤드셋 ▲스마트 의류 분야는 향후 5년 간 높은 성장세를 이어갈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

한 업계 관계자는 "스마트시티는 보안·프라이버시는 물론 자동화 업계, 솔루션 회사 등에 새로운 성장 기회를 제공하는 호재가 될 것으로 전망된다"고 말했다.
associate_pic
【부산=뉴시스】전신 기자 = 13일 부산 해운대구 벡스코에서 열린 스마트시티 혁신 전략 보고회 '혁신의 플랫폼 함께 만드는 스마트시티'에서 정재승 세종 스마트시티 총괄책임자가 국가 시범도시 마스터 플랜 발표를 하고 있다. 2019.02.13. photo1006@newsis.com
◇우리나라도 세종·부산 스마트시티 시행계획 확정

정부는 지난 13일 세종과 부산에 추진 중인 스마트시티 국가 시범도시 시행계획을 확정, 발표했다.

스마트시티 시범도시에는 자율주행과 공유기반의 첨단 교통수단 전용도로가 건설되고, 개별 병원이 네트워크로 연결돼 개인 맞춤형 의료를 제공하게 될 전망이다.

2021년 말부터는 주민 입주에 돌입한다.

문재인 대통령은 우리 경제를 추격형에서 선도형 경제로 전환하기 위해서는 스마트시티의 성공이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문 대통령은 "스마트시티는 안전하고 편리한 미래형 도시임과 동시에 대한민국 혁신성장의 플랫폼"이라며 "세계 스마트시티 시장에서 주도권을 확보하는 것이 중요하다"고 말했다.
associate_pic
리셴룽 싱가포르 총리가 12일 오전(현지시간) 대통령궁인 이스타나에서 열린 한·싱가포르 정상회담에서 문재인 대통령의 발언을 경청하고 있다. 2018.7.12
◇스마트시티 선도국 '싱가포르'...뉴욕·도쿄·런던도 대규모 투자

스마트시티 선도국인 싱가포르는 정부 주도의 이니셔티브와 프로젝트를 전개하며 스마트시티 실현에 앞장서고 있다.

이에 따라 문 대통령은 지난해 7월 리셴룽 싱가포르 총리와의 정상회담을 통해 스마트시티 건설 등 4차 산업혁명에 대비한 양국 간 협력에 합의하기도 했다.

문 대통령은 당시 "싱가포르의 스마트네이션 건설에 참여하겠다"며 "그 경험을 다른 나라와도 나누겠다"고 언급했다.

스마트네이션 이니셔티브(Smart Nation Initiative)란 지난 2014년 리셴룽 총리가 미래 10년 비전으로 선포한 것으로 자율주행차·스마트홈·사물인터넷(IoT)등이 결합된 4차산업혁명이 완결된 삶의 공간을 뜻한다.

한편, 뉴욕·도쿄·런던 등 세계적인 대도시들도 스마트시티와 관련된 구체적인 로드맵을 마련하는 등 올해 대규모 투자를 단행할 전망이다.

 csy625@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늘의 헤드라인

많이 본 뉴스

산업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