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방 > 대전/충남

당진 해나루쌀 호주 수출길 올라...10t 선적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19-02-25 17:31:10
associate_pic
【당진=뉴시스】 당진 해나루쌀 호주 수출 출고식. (사진=당진시청 제공)
【당진=뉴시스】 권교용 기자 = 충남 당진시는 25일 우강농협 미곡종합처리장에서 당진의 대표 브랜드 쌀인 해나루쌀 10t이 호주 수출 길에 올랐다고 밝혔다.

이는 지난 21일 당진쌀 10t이 싱가포르로 수출된 지 나흘 만이다.

당진 해나루쌀은 주요 곡물 수입국의 가뭄에 따른 식품산업생산원가가 증가했던 2013년을 제외하고는 2007년부터 지난해까지 매년 100여t 이상을 호주로 수출했다.

올해 수출 길에 오른 해나루쌀은 지난 2013년 한 해 동안 중단된 이후 6년 연속 호주 시장에 진출해 현지시장을 공략하게 됐다.

당진 쌀은 지난해 총 163t이 해외로 수출되며 같은 기간 당진 농산물 해외 총 수출물량(333t)의 약 40%를 차지할 정도로 큰 비중을 보였다.

시 관계자는 “현지 유통업체와의 적극적인 협력을 통해 당진 해나루쌀을 호주 현지인들의 밥상에 올릴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노력하고 있다”라며 “앞으로도 해외에 당진 쌀이 지속해서 수출될 수 있도록 해외 마케팅을 강화하고 물류비 지원과 해외 바이어 초청 수출상담회도 마련해 나가겠다”라고 말했다.

 ggy0119@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늘의 헤드라인

많이 본 뉴스

전국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