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 > 국제일반

외교부 "뉴질랜드 총기 테러 깊은 우려…반드시 근절돼야"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19-03-15 21:28:04
"희생자와 유가족에 깊은 애도와 위로"
associate_pic
【크라이스트처치=AP/뉴시스】 15일 뉴질랜드 크라이스트처치에서 한 남성이 들것에 실려 구급차로 이송되고 있다. 이날 뉴질랜드에서는 알 누르 이슬람 사원 등 3곳에서 연쇄 총기 난사 사건이 발생해 최소 9명이 숨지고 수십명이 다쳤다. 2019.03.15
【서울=뉴시스】김지현 기자 = 뉴질랜드 크라이스트처치의 이슬람 사원에서 15일(현지시간) 총기 난사 사건이 발생해 49명이 희생된 것과 관련, 정부는 깊은 애도를 표하며 테러 행위를 규탄했다.

외교부는 이날 김인철 대변인 명의의 성명을 통해 "뉴질랜드 크라이스트처치에서 무고한 시민들을 대상으로 발생한 총기 테러 공격으로 수많은 인명이 희생된 데 대해 깊은 우려를 표하며, 이번 테러 행위를 강력히 규탄한다"고 밝혔다.

이어 "정부는 이번 테러로 목숨을 잃은 희생자들과 유가족, 그리고 뉴질랜드 국민과 정부에 깊은 애도와 위로의 뜻을 표한다"고 외교부는 전했다.

또 "테러는 어떠한 경우에도 정당화될 수 없는 반인륜적 행위로서 반드시 근절돼야 한다는 것이 우리의 확고한 입장이며, 우리 정부는 앞으로도 테러 척결을 위한 국제사회의 노력에 적극 동참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fine@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늘의 헤드라인

많이 본 뉴스

국제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