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사회일반

"만져보고 싶어서"…치료사 엉덩이 만진 60대 입건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19-03-18 15:41:27
associate_pic
전북 임실경찰서 전경. (뉴시스DB)
【임실=뉴시스】윤난슬 기자 = 전북 임실경찰서는 치료 중 물리치료사의 엉덩이를 만진 혐의(강제추행)로 A(67)씨를 불구속 입건했다고 18일 밝혔다.

 A씨는 지난 15일 오후 3시11분께 임실군의 한 병원에서 치료를 받던 중 여성 물리치료사 B씨의 엉덩이를 한 차례 만진 혐의를 받고 있다.

 피해자의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은 A씨를 현행범으로 체포했다. 

 A씨는 "만져보고 싶어서 그랬다"고 범행을 시인한 것으로 알려졌다.

 yns4656@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늘의 헤드라인

많이 본 뉴스

사회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