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방 > 강원

화천조경철천문대 관광명소로 인기…관람객 13만 명 돌파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19-04-04 13:43:21
associate_pic
(사진은 화천조경철천문대 태양관측)

【화천=뉴시스】한윤식 기자 = 강원 화천조경철천문대가 천문 동호인 뿐 아니라 관광객들에게 관광 명소로 인기다.

4일 화천군에 따르면 지난 2014년 10월 개관한 화천조경철천문대는 지금까지 13만5853명의 누적 방문객을 기록했다.

국내 시민 천문대 중 최고(最高)인 해발 1010m에 위치한 화천조경철천문대는 주변 광해가 거의 없어 또렷하게 밤하늘의 별을 만날 수 있는 곳이다.

화천군은 천문대가 이제 명실상부한 화천의 대표적 명소로 자리잡음에 따라 올해부터 천문대 운영과 시설 개선에 나선다.

먼저 올 상반기 중 관측장비 제어시스템  개선을 완료하고, 진입로 정비, 교통안전 시설물 설치 등도 완료키로 했다.

또 옥내·외 방송 시스템을 갖추고, 포토존과 전시물 등도 마련해 관광객에게 개방할 예정이다.

이를 위해 ‘별 헤는 밤’(상시), 공개 관측행사(4.9월), 찾아가는 천문대(월 2회), 군장병 인성교육(월 2회), 별자리 해설사 양성 등 기존의 프로그램도 더욱 특색있고 짜임새 있게 운영할 계획이다.

최문순 화천군수는  “보다 많은 사람들이 화천조경철천문대를 통해 우주의 신비를 만끽할 수 있도록 접근성 강화와 운영 내실화에 힘쓰겠다”고 말했다.

한편, 주관측실, 연구동, 관측실습장을 갖춘 화천조경철천문대는 2017년 10월, 국내에서 5번째로 NASA 박물관연합체에 가입한 바 있다.


nssysh@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늘의 헤드라인

많이 본 뉴스

전국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