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 국회/정당

與, 임정 100주년 맞아 현충원 참배…"새로운 백년은 한반도에 평화"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19-04-11 15:12:15
지도부, 현충원·효창공원 김구 등 임정요인 묘역 참배
이해찬 "임시정부 수립 공휴일 지정, 정부와 더 협의"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고승민 기자 = 대한민국임시정부 수립 100주년인 11일 오전 이해찬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서울 동작구 국립서울현충원을 방문하여 김윤석 국립서울현충원장과 임시정부요인묘소를 둘러보고 있다. 2019.04.11. photo@newsis.com
【서울=뉴시스】윤해리 기자 = 이해찬 더불어민주당 대표 등 당 지도부는 11일 대한민국 임시정부 수립 100주년을 맞아 국립서울현충원과 효창공원의 임시정부요인 묘역을 찾았다. 

이 대표는 이날 오전 효창공원 임시정부요인 묘역을 참배한 뒤 "어려운 백년이었다. 일제강점기를 거치고 6.25 전쟁을 하고 남북이 분단된 상황에서 100년을 지내왔다"며 "올해부터 시작하는 새로운 백년은 한반도에 평화가 오고 민족이 통일되는 역사를 써 내려가야 한다"고 소감을 밝혔다.

이어 "남북관계가 대치와 대립 구도에서 평화와 공존하는 구도가 될 수 있도록 당에서도 정성을 다하겠다"고 강조했다.

이후 이 대표는 서울 동작구 국립서울현충원에 안치된 18인의 임시정부 요인 묘소를 찾은 뒤 효창공원으로 이동해 백범 김구·안중근 의사·삼의사(三義士·이봉창·윤봉길·백정기) 묘소를 들러 헌화와 분향을 이어갔다. 방명록에는 '임시정부 100주년 대한민국! 민주당 이해찬'이라는 글귀를 남겼다.

이 대표는 효창공원의 독립운동기념 공원화 사업 추진 계획을 언급하기도 했다.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고승민 기자 =대한민국임시정부 수립 100주년인 11일 이해찬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서울현충원 방문, 임시정부요인묘소 참배재단 분향하고 있다. 2019.04.11.photo@newsis.com
이 대표는 "국립묘를 현충원에 당연히 모셔야 하는데 당시에 상황이 되지 못해 효창공원과 수유리에 몇 분이 흩어져 계신다"며 "(효창공원이) 독립 공원으로 격상돼 국가 묘역으로 만든다고 하니까 다른 데 계신 분들을 여기로 모시면 좋겠다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또 일각에서 제기되고 있는 임시정부 수립일 국가 공휴일 지정에 대해서는 "논의가 있기는 하지만 정부와 협의를 좀 더 해봐야겠다"고 밝혔다.


bright@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늘의 헤드라인

많이 본 뉴스

정치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