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 > 해외축구

손흥민, 맨시티전 시작 10분 만에 두 골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19-04-18 04:23:32
associate_pic
【런던=AP/뉴시스】토트넘의 손흥민이 9일(현지시간) 영국 런던의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열린 맨체스터 시티와의 2018-2019 UEFA 챔피언스리그 8강 1차전 홈 경기 후반 33분 결승 골을 넣고 환호하고 있다. 손흥민은 처음으로 출전한 챔스리그 8강전에서 골을 뽑아냈으며 토트넘은 맨시티를 상대로 중요한 1-0 승리를 따냈다. 2019.04.10.
【서울=뉴시스】권혁진 기자 = 맨체스터 시티를 마주한 손흥민이 초반부터 제대로 터졌다.

손흥민은 18일(한국시간) 영국 맨체스터 이티하드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8~2019 유럽축구연맹(UEFA) 맨시티와의 챔피언스리그 8강 2차전에서 동점골과 역전골을 연거푸 기록했다.

최전방 공격수로 나선 손흥민의 첫 골은 0-1로 끌려가던 전반 7분에 나왔다. 페널티 박스 정면에서 오른발로 때린 공이 골키퍼 발에 맞고 굴절돼 골망을 흔들었다. 지난 10일 안방 1차전에 이은 챔피언스리그 두 경기 연속 골이다.

손흥민의 기세는 여기서 그치지 않았다. 전반 10분 역습 과정에서 크리스티안 에릭센의 패스를 받아 오른발 감아차기로 멀티골을 완성했다. 올 시즌 20번째 득점이다.

0-1로 끌려가던 토트넘은 손흥민을 앞세워 2-1 리드를 잡았지만 전반 11분 베르나르도 실바에게 동점골을 내줬다. 토트넘은 전반 21분 라힘 스털링에게 한 골을 더 빼앗겨 2-3으로 뒤져있다.

토트넘은 이 경기에서 두 골차 이상으로 패하지 않으면 4강에 오른다.


hjkwon@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늘의 헤드라인

스포츠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