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 > 해외축구

손흥민 경고누적, 4강 1차전 못 뛴다…"몰랐어요"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19-04-18 10:29:58
associate_pic
손흥민, 독일 스카이스포츠
【서울=뉴시스】김동현 기자 = 손흥민(토트넘 홋스퍼)이 경고 누적으로 아약스(네덜란드)를 상대로 펼치는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4강 1차전을 결장한다. 손흥민은 이러한 사실을 "몰랐다"며 아쉬워했다.

토트넘은 18일(한국시간) 영국 맨체스터 에티하드 스타디움에서 열린 맨체스터시티와의 2018~2019 UEFA 챔피언스리그 8강 2차전에서 3-4로 패했다.

안방 1차전에서 1-0 승리를 챙긴 토트넘은 1, 2차전 합계 4-4를 기록했으나 원정 다득점 원칙에 따라 4강 티켓의 주인공이 됐다.

손흥민은 맹활약했다. 전반 7분과 10분 사이에 두 골을 몰아치면서 팀의 4강 진출에 디딤돌을 놨다.
 
 아쉬움도 있었다. 후반 3분 상대 핵심 미드필더 케빈 데브라위너를 막는 과정에서 옐로카드를 받았다. 이미 조별리그에서 옐로카드 2개를 받은 손흥민은 경고 누적으로 아약스와 4강 1차전에 결장한다.
associate_pic
손흥민은 독일 스카이스포츠와 인터뷰에서 경고 누적으로 인한 출전 불가와 관련한 질문을 듣고 다소 놀란 표정으로 " 나는 몰랐다"고 했다.

토트넘도 아쉽기만 하다. 주포 해리 케인은 발목 부상으로 시즌 아웃 상태다. 이 와중에 공격을 이끌어 온 손흥민의 부재 속에 홈 1차전을 치러야 한다.

miggy@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오늘의 헤드라인

스포츠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