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방 > 제주

어촌어항공단, 제주 추자도 대규모 해양폐기물 수거 긴급지원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19-04-18 11:44:05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박성환 기자 = 한국어촌어항공단(이사장 최명용)은 지난 11일부터 제주 추자도 인근에 남해안 김 양식장에서 떠밀려온 것으로 추정되는 양식시설 및 해양쓰레기 약 100톤 규모의 해양폐기물을 처리하기 위해 어항관리선을 긴급 투입해 인양작업을 벌이고 있다고 18일 밝혔다.
 
공단은 어항관리선 '어항제주1호'를 긴급출동시켜 추자도 해상에 표류하고 있는 스티로폼과 그물, 파이프, 플라스틱 등 각종 해양폐기물을 수거·운반하는 등 현장복구작업을 펼쳤다.

추자도 일대 환경정화는 물론 지역어선의 항행안전을 책임지며 어업활동에 불편이 없도록 공공업무를 수행한 것이다.

공단 관계자는 "이번 추자도로 유입된 해양폐기물을 조속히 처리해 추자도가 하루빨리 청정해안을 되찾을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며 "앞으로도 해상 긴급상황이나 국가재난 발생 시에 다목적 어항관리선의 기능을 최대한 발휘하여 재해복구 및 재난해소에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sky0322@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늘의 헤드라인

전국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