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방 > 경남

민갑룡 경찰청장 “신고처리 적절했는지 진상조사 하겠다”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19-04-18 15:29:24
associate_pic
【진주=뉴시스】 차용현 기자 = 18일 오전 지난 17일 경남 진주시 한 아파트에서 발생한 묻지마 살인사건 희생자의 합동분향소를 찾은 민갑룡 경찰청장이 희생자 유가족을 만나 위로의 뜻을 전했다. 2019.04.18.   con@newsis.com

【진주=뉴시스】정경규 기자 = 민갑룡 경찰청장은 18일 진주 '묻지마 사건' 피의자 안모(42)씨에 대해 올해 경찰 신고가 잇따랐던 것과 관련해 "당시 신고 사건이 적절하게 처리 됐는지 진상조사를 할 것"이라고 밝혔다.

민 청장은 이날 오전 합동분향소가 차려진 한일병원 장례식장을 찾아 헌화·분향을 마친 뒤 유족측 대표와 가진 대화의 시간에서 유족 측에 이 같이 답변했다.

그는 "조사를 통해 문제가 있어 책임질 일이 있다면 책임을 지울 것이고 그에 따른 조치를 취하겠다"고 밝혔다.

 유족 측 한 대표는 민 청장에게 "안 씨에 대한 경찰 신고가 10건이 넘는 것으로 알고 있다. 경찰서나 파출소에서 이 사람 조사를 해봐야겠다는 생각을 안 했느냐"고 항의했다.

또 "수사상황 역시 언론을 통해 알고 있다. 수사상황에 대해 제대로 알려주지 않아 아무것도 모르고 있다“고 하소연했다.

민 청장은 "유족들이 언론을 통해 수사상황을 안다는 것은 큰 결례다"며 "수사과정에 대해서는 유족에게 직접 설명하고 또 유족 전담 경찰관을 배치해 지원하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약속했다.

이어 "경찰청이 보건복지부 등과 함께 대책을 마련하겠다"며 "제도·정책적으로도 개선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덧붙였다.

한편 민 청장은 1시간가량 조문을 마친 뒤 합동분향소에 설치된 범죄피해자 케어센터의 직원들을 격려한 후 진주경찰서를 찾아 수사상황 등을 보고받고 서울로 향했다.

jkgyu@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많이 본 뉴스

전국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