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 정치일반

文대통령, 이미선·문형배 임명…우즈벡서 전자결재(1보)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19-04-19 12:52:22
associate_pic
【아부다비(아랍에미리트)=뉴시스】전신 기자 = 해외순방 중에 전자 결재를 하고 있는 문재인 대통령의 과거 모습. (사진=뉴시스DB). 2018.03.26. photo1006@newsis.com
【서울=뉴시스】김태규 기자 = 우즈베키스탄을 국빈 방문 중인 문재인 대통령은 19일(현지시각) 현지에서 이미선·문형배 헌법재판소 재판관 후보자에 대한 임명안을 전자결재했다.

청와대는 문 대통령이 이날 오전 8시40분(한국시각 오후 12시40분) 두 후보자에 대한 임명안을 전자결재 형태로 재가(裁可)했다고 밝혔다.

문 대통령은 지난달 20일 두 후보자를 지명했다. 후보자 지명부터 임명까지 30일 만에 이뤄졌다. 앞서 문 대통령은 18일까지 두 후보자에 대한 인사청문 경과보고서를 송부해달라고 국회에 재요청했지만, 보고서 채택이 무산되자 곧바로 임명했다.

두 후보자의 임기는 공무원 임용령(제6조 임용시기)에 따라 이날 0시부터 시작됐다. 이로서 전날 서기석·조용호 헌법재판관이 퇴임한 이후 업무공백은 발생하지 않는다는 게 청와대의 설명이다.

kyustar@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오늘의 헤드라인

많이 본 뉴스

정치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