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 경제일반

동해시 인근서 규모 4.3 지진 발생…"원전운전에 영향 없어"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19-04-19 13:43:23
원안위, 긴급 현장 안전 점검 실시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19일 오전 11시16분43초께 강원 동해 해역에서 4.3 규모의 지진이 발생했다 (그래픽=안지혜 기자)hokma@newsis.com
【세종=뉴시스】김경원 기자 = 원자력안전위원회는 19일 오전 11시16분께 강원 동해시 북동쪽 54㎞ 해역 지점(깊이 34㎞)에서 발생한 규모 4.3 지진과 관련해 현재까지 원자력발전소의 안전에는 이상이 없는 것으로 확인했다고 밝혔다.

원안위에 따르면, 현재까지 긴급 현장 안전 점검 결과 이번 지진의 영향으로 원자력시설의 안전변수에 특이사항이 있거나 출력감발 혹은 수동 정지한 원전은 없었다.

특히 진앙지에서 88.4㎞ 떨어져 있는 한울원전은 지진계측값이 지진경보 설정치(0.01g) 미만으로 경보가 발생하지 않았다. 더욱이 다른 원전에서도 지진경보 설정치 미만으로 계측됐다.

원안위 관계자는 "향후 여진 발생에 대비해 한국수력원자력 등 원자력사업자의 안전 점검 수행 여부와 결과를 점검하는 등 안전성을 지속적으로 확인할 예정"이라고 설명했다.


kimkw@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늘의 헤드라인

많이 본 뉴스

경제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