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 > 국제일반

삼성전자 "갤럭시폴드 출시 연기…수주 내 재공지"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19-04-23 03:16:42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김혜경 기자 = 삼성전자가 폴더블 스마트폰 '갤럭시 폴드'의 출시 시점을 잠정 연기하기로 했다고 23일 공식 발표했다.

삼성전자는 이날 뉴스룸 홈페이지를 통해 스크린 결함 논란이 제기된 갤럭시 폴드의 글로벌 출시를 연기한다고 밝혔다.

갤럭시 폴드는 당초 오는 26일 미국을 시작으로 5월 3일에는 영국·프랑스 등 유럽 15개국에, 5월 중순에는 국내에서 출시될 예정이었다.

삼성전자는 연기 이유에 대해 "갤럭시 폴드 리뷰 과정에서 일부 제품 관련 문제가 발견됐다"며 "내부 테스트 결과 제품의 완성도를 높이기 위해 출시를 잠정 연기하기로 했다"라고 설명했다.

구체적으로 "화면의 접히는 부분의 상·하단 디스플레이 노출부 충격과, 이물질에 의한 디스플레이 손상 현상이 발견됐다"며 원인을 조사해 손상 방지 대책을 강구할 것이라고 했다. 향후 출시 시점에 대해서는 "수 주 내로 다시 공지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앞서 지난 18일 더버지, 블룸버그, CNBC 등 미 언론들은 삼성전자로부터 리뷰용으로 지급받은 갤럭시 폴드를 사용해본 결과 사용 1~2일 만에 화면 불량 현상이 나타났다고 지적하며 논란이 일기 시작했다.

chkim@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오늘의 헤드라인

많이 본 뉴스

국제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