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방 > 제주

제주시 주거밀집 삼양·도련지구, 셉테드로 환경개선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19-04-24 10:43:34
오는 6월 착공 후 2020년 마무리 계획
associate_pic
【제주=뉴시스】제주시청 전경. (사진=뉴시스DB)

【제주=뉴시스】조수진 기자 = 제주시는 단독·다세대 주택이 밀집한 삼양·도련지구에 범죄예방 환경설계(셉테드·CPTED) 사업을 추진한다고 24일 밝혔다.

시는 ‘도시 및 주거환경정비법’에 따라 해당 지구에 오는 2020년까지 총 20억원(도시·주거환경 정비기금)을 들여 교통여건 개선, 안심 골목길 조성, 조도 개선 등을 마무리한다는 계획이다.

우선 오는 6월까지 실시설계 용역을 마무리하고 실시계획인가와 토지 보상 협의 등을 거친다.

이후 오는 10월 중 셉테드 및 유니버설디자인(나이·성별·국적·신체능력 관계없이 누구나 편리하게 시설을 이용할 수 있도록 설계한 디자인)이 적용된 도시계획도로(소로1-10호선) 개설공사와 폐쇄회로(CC)TV·가로등 설치 등을 본격적으로 추진할 예정이다.

앞서 시는 지난해 5월 삼양·도련지역을 주거환경 개선 지구로 선정, 지난 2월 정비계획 및 정비구역을 고시했다.


susie@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늘의 헤드라인

많이 본 뉴스

전국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