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방 > 전북

제2회 전주퀴어문화축제 조직위 출범…내달 19일 개최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19-04-24 16:23:51
associate_pic
【전주=뉴시스】윤난슬 기자 = 국내 성소수자들의 축제인 '제2회 전주 퀴어(Queer)문화축제'가 오는 5월 19일 전북 전주시청 노송광장에서 열린다.2019.04.24.(사진=전주퀴어문화축제 조직위원회 제공) photo@newsis.com
【전주=뉴시스】윤난슬 기자 = 국내 성소수자들의 축제인 '제2회 전주 퀴어(Queer)문화축제'가 오는 5월 19일 전북 전주시청 노송광장에서 열린다.
 
전주퀴어문화축제 조직위원회는 24일 전주시청에서 출범 기자회견을 열고 "지난해 전북 최초로 퀴어축제를 개최한 데 이어 올해 두 번째 축제를 연다"고 밝혔다.

조직위는 전북지역 성 소수자 모임 '열린문'과 민주노총 전북본부, 노동당 전북도당 등 23개 단체로 이뤄졌다.
 
이들은 "퀴어축제가 수도권이나 대도시에서는 익숙하지만, 아직 중소 도시에서는 낯선 문화"라며 "모든 성 소수자가 편견과 혐오 없이 축제에 함께해 서로의 존재를 확인하고 차별과 혐오에 저항할 힘을 얻는 등 지역에 뿌리내릴 방법을 찾을 것"이라고 말했다. 

조직위는 "전주퀴어문화축제는 '지역의 시민단체와 함께 만들어가는 축제'로 로컬 시민단체가 기획과정부터 주도적으로 참여했다"며 지역 민주주의 발전과 평등인권의식 향상에 이바지했다"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부당한 차별과 혐오에 맞서 성 소수자 모두가 긍정하고 연대하는 전주퀴어문화축제를 만들 것"이라며 "올해 축제가 열리는 당일 안전한 축제 진행을 위해 집회 방해세력을 차단해달라"고 요청했다.


yns4656@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늘의 헤드라인

많이 본 뉴스

전국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