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 문화일반

허유 작가, ‘그것의 허’ 展 7일까지 열어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19-05-03 16:41:08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김지은 기자 = 서울 종로구 갤러리도스는 허유 작가의 '그것의 허' 전시회를 7일까지 연다고 3일 밝혔다.
 
이번 전시는 허유가 사적인 공간이 아닌 외부의 장소에서 여는 세 번째 개인전이다. 첫 번째 개인전에서 허유는 자신의 사유를 툭 던진 채 사라졌다. 오히려 장막 뒤로 숨어서 전시장 앞에 설치된 CCTV를 통해 사람들의 다양한 반응을 구경했다.

이번 전시에서는 예술에 필연적으로 수반되는 구조를 벗어나고자 했다. 가장 먼저 붓을 놓았다. 더 이상 전시를 하지 않았고 오로지 사유하고 글을 쓰며 철학을 실천하고자 했다.

갤러리 관계자는 "앞선 전시에서 자체를 드러내는데 집중했다면 이번에는 관객이 직접 들어올 수 있도록 문을 열어주는 그 첫 번째 단계가 된다"고 말했다.


kje1321@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문화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