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사회일반

BTS 지민, 부산시교육청에 1억 기부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19-05-07 15:53:45  |  수정 2019-05-07 16:58:11
【부산=뉴시스】 하경민 기자 = 전 세계적으로 인기를 얻고 있는 '방탄소년단'(BTS)의 멤버 지민이 부산지역 저소득 학생들을 위해 '통큰 기부'를 했다.

부산시교육청은 7일 BTS 멤버 지민이 교육기부금 1억원을 기탁했다고 밝혔다.

기부금은 지민의 아버지 박 모씨가 이날 오후 부산시교육청을 방문, 김석준 부산교육감에게 전달했다.

시교육청은 지민이 내놓은 기부금을 부산 내 16개 학교의 저소득층 학생들을 위해 사용할 계획이다.

지민은 부산 회동초등학교와 윤산중학교, 부산예술고등학교를 졸업했다.

시교육청은 "지민은 모교인 회동초등학교의 마지막 졸업식날 전교생 60명에게 방탄소년단 사인 CD와 졸업생 10명에게 중학교 교복비를 지원하는 등 꾸준히 기부활동을 하고 있다"고 전했다.


yulnetphoto@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늘의 헤드라인

많이 본 뉴스

사회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