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 정치일반

與, '소방직 국가직 전환' 여론전…오늘 소방서 현장간담회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19-05-15 07:00:00  |  수정 2019-05-15 09:34:41
이해찬 대표, 안양소방서에서 현장간담회 주재
여야 대치정국에 관련법 계류…입법동력 살리기
associate_pic
【속초=뉴시스】김태겸 기자 = 지난달 5일 강원 속초시 영랑호 인근 마을로 번진 산불을 진압 중인 소방관들. 2019.04.05. patk21@newsis.com
【서울=뉴시스】김형섭 기자 = 더불어민주당은 15일 일선 소방서에서 현장간담회를 열어 문재인 대통령의 대선 공약이기도 한 '소방직 국가직화'를 위한 여론 조성에 나선다.

민주당은 이날 오후 경기 안양 동안구에 위치한 안양소방서에서 이해찬 대표 주재로 소방직 국가직화를 위한 현장간담회를 갖는다.

간담회에는 이 대표를 비롯해 김성환 대표 비서실장과 홍익표·이재정 대변인, 행정안전위원회 소속인 소병훈 제2사무부총장과 권미혁 의원 등이 참석한다.

이 대표 등은 소방 현장 출동태세를 확인하고 소방서 현황 보고를 받은 뒤 소방대원들과 간담회를 열어 애로사항을 청취한다.

문 대통령은 지난 대선에서 소방공무원의 국가직 전환을 약속했지만 이를 위한 법안이 국회 행안위 법안심사소위원회의 문턱을 넘지 못하고 있다.

소방공무원의 국가직 전환을 위한 청와대 국민청원에 38만여명이 동의해 여론의 힘을 받는 듯 했지만 여야 대치정국으로 국회에서 공전만 거듭하고 있는 상황이다.

전날에도 행안위 법안심사소위가 열렸지만 처리에 실패했다. 자유한국당이 장외투쟁 중인 상황에서 소위 의결정족수를 채우기 위해선 권은희 바른미래당 의원의 참석이 필수적인데 권 의원이 참석하지 않으면서 성과 없이 정회한 것이다.

민주당은 이날 간담회를 통해 최근 강원 산불을 계기로 다시 불이 붙은 소방관의 국가직 전환 여론을 환기시켜 입법 동력을 보충하겠다는 생각이다.


ephites@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늘의 헤드라인

많이 본 뉴스

정치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