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 연예일반

열애설 현빈·손예진, '사랑의 불시착'에서 다시 만난다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19-05-22 10:24:55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최지윤 기자 = 영화배우 현빈(37)과 손예진(37)이 tvN 새 드라마 '사랑의 불시착'(가제)에서 다시 만난다.

'사랑의 불시착'은 패러글라이딩 사고로 북한에 불시착한 재벌 상속녀 '윤세리'(손예진)와 그녀를 지키다 사랑에 빠진 장교 '리정혁'(현빈)의 로맨스다. 현빈이 맡은 리정혁은 수려한 외모에 최정예 실력을 갖춘 장교다. 대한민국 상위 1% 상속녀 윤세리 역의 손예진은 톡톡 튀는 매력을 드러낼 전망이다. 

현빈과 손예진은 영화 '협상'(감독 이종석·2018)으로 인연을 맺었다. 올해 초 미국 로스앤잴레스(LA) 동반 여행설과 함께 데이트 사진이 공개됐지만 부인했다. 드라마는 이번이 첫 호흡이다.

 '별에서 온 그대'(2013~2014), '푸른 바다의 전설'(2016~2017) 박지은 작가의 신작이다. '굿 와이프'(2016), '로맨스는 별책부록'(2019)의 이정효 PD가 연출한다. 하반기 방송.


plain@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늘의 헤드라인

많이 본 뉴스

연예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