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사회일반

낮 기온 33도 안팎 '여름 날씨'…경상내륙 폭염특보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19-05-23 04:00:00
낮 최고 서울 30도, 대구 32도까지 올라
경상 내륙 폭염특보 확대 가능성 있어
미세먼지 서울·경기남부·충남 등 '나쁨'
associate_pic
【대구=뉴시스】우종록 기자 = 2019.05.22. wjr@newsis.com
【서울=뉴시스】안채원 기자 = 23일은 일부 지역에선 낮 최고기온이 33도 안팎에 이르는 등 전국이 덥겠다.

기상청은 이날 "폭염 특보가 발효된 일부 경상 내륙은 낮 기온이 33도 이상 올라 매우 덥겠다"며 "그외 경상 내륙에도 폭염특보가 확대 발표될 가능성이 있다"고 예보했다.

이어 "당분간 맑은 날씨에 일사가 더해지면서 낮 기온이 차차 올라 평년(21~27도)보다 2~8도 높은 23~34도 분포로 덥겠다"고 전했다.

아침기온은 전날보다 2~4도 높겠고, 내륙을 중심으로 낮과 밤이 기온차가 15도 이상으로 크겠다.

주요 지역 아침기온은 서울 15도, 인천 14도, 수원 13도, 춘천 11도, 강릉 18도, 청주 15도, 대전 15도, 전주 14도, 광주 14도, 대구 15도, 부산 18도, 제주 19도다.

낮 최고 기온은 서울 30도, 인천 25도, 수원 30도, 춘천 29도, 강릉 30도, 청주 30도, 대전 29도, 전주 29도, 광주 31도, 대구 32도, 부산 26도, 제주 28도다.

미세먼지는 서울·인천·경기남부·충남·호남권·제주권은 '나쁨', 그 밖의 권역은 '보통' 수준을 보일 것으로 예상된다.

강원산지에는 아침까지 30~50㎞/h(8~14m/s)로 강한 바람이 불겠다. 낮 동안 해안과 일부 내륙에는 20~30㎞/h(6~8m/s)로 약간 강하게 바람이 부는 곳이 있겠다.

강원산지와 강원동해안, 경북동해안과 일부 경북내륙에 건조주의보가 내려진 가운데 그 밖의 지역 대기도 차차 건조해질 전망이다.

바다의 물결은 전 해상에서 0.5~2m 높이로 일겠다.

24일도 낮 기온이 33도 이상 등을 기록하며 맑고 더운 날이 이어지겠다.


newkid@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늘의 헤드라인

사회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