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 연예일반

박은영 아나운서 "결혼 소식, 감춘게 아니라···"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19-05-23 10:17:14
associate_pic
박은영 아나운서
【서울=뉴시스】최지윤 기자 = 박은영(37) KBS 아나운서가 결혼을 앞둔 소감을 밝혔다.

 23일 KBS 쿨FM '박은영의 FM대행진'에서 "'FM대행진' 가족들에게 제일 먼저 말씀드리고 싶었다"며 "(결혼 소식을) 감춘 게 아니라 '어떻게 잘 얘기할까?' 고민하는 중이었는데, 너무 황당하게 이렇게(보도가) 돼 버렸다"고 말했다.

결혼 소식이 보도된 후 잠자리에 들었지만, "1시간마다 눈이 떠졌다"며 "많은 분들이 관심 가져주고 축하해줘서 감사하다. 인생 선배들이 많으니까 앞으로 저에게 가르침을 주길 바란다"고 청했다.

박 아나운서는 9월 말 서울의 호텔에서 3세 연하남과 웨딩마치를 울린다. 지난해 방송사 선배 소개로 만나 애인사이로 발전했다. 예비신랑은 스타트업 기업가로 알려졌다. 신접 살림은 강남에 차릴 예정이다.

박 아나운서는 2007년 KBS에 입사했다. '연예가중계', 'KBS 뉴스광장', '비타민', '영화가 좋다', '도전! 골든벨', '뮤직뱅크', '위기탈출 넘버원', '인간의 조건' 등 예능, 교양, 뉴스 등 다양한 분야에서 활약했다.


plain@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늘의 헤드라인

연예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