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사회일반

전국 곳곳 폭염특보…대구 35도까지 오른다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19-05-24 04:00:00
서울·경기·강원·경상·전남 오전 11시 특보 발효
'강한 햇빛' 낮 기온 33도까지…대구 최고 35도
건조한 대기에 강풍도…"화재 발생 유의해야"
미세먼지 수도권·강원영서·호남·부산 등 나쁨
associate_pic
【대구=뉴시스】우종록 기자 = 대구 낮 최고기온이 32.7도까지 오르는 등 폭염주의보가 내려진 23일 오후 대구 동구 신암동 동대구역 앞 대로에 지열로 인한 아지랑이가 피어오르고 있다. 2019.05.23.

wjr@newsis.com
【서울=뉴시스】고가혜 기자 = 24일은 서울·경기도와 강원도, 경상도, 일부 전남지역에 폭염특보가 내려지고 그 밖의 내륙으로 확대될 가능성도 있겠다. 강한 햇빛으로 낮 최고기온이 33도 이상 높게 올라가는 곳도 많겠다. 

기상청은 "오전 11시부터 서울과 일부 경기도, 강원도, 전남내륙, 경북북부, 일부 경남 내륙에 폭염특보가 발효될 예정"이라며 "남해상에 위치한 고기압의 영향으로 전국에 맑은 날씨가 이어지고 폭염특보가 확대, 경보로 강화될 가능성도 있다"고 이날 예보했다.

이날 낮 기온은 25~35도로 평년(21~26도)보다 3~11도 높아 덥겠고, 아침기온은 11~24도로 전날(8~21도)보다 2~4도, 평년(10~16도)보다 1~4도(동해안은 4~10도) 높겠다. 

아울러 기상청은 "내륙을 중심으로 낮과 밤 기온차가 15도 이상 매우 크겠으니 건강관리에 각별히 유의해야 한다"고 전했다.

24일 주요 지역 아침 최저기온은 서울 17도, 인천 16도, 수원 14도, 춘천 13도, 강릉 22도, 청주 16도, 대전 15도, 전주 16도, 광주 16도, 대구 16도, 부산 18도, 제주 20도다.

낮 최고 기온은 서울 32도, 인천 27도, 수원 33도, 춘천 33도, 강릉 34도, 청주 34도, 대전 32도, 전주 31도, 광주 33도, 대구 35도, 부산 27도, 제주 30도다.

전국 곳곳에 폭염과 함께 건조한 날씨가 이어지고 낮 동안 강풍도 불겠다.

기상청은 "건조경보가 발효 중인 강원동해안(남부산지 포함), 건조주의보가 발효 중인 그 밖의 일부 강원도, 충북, 경북, 제주도에는 실효습도가 25%(주의보 지역 35%) 이하로 대기가 매우 건조하겠으니 산불 등 화재 예방에 각별히 유의하기 바란다"고 전했다.

또 "낮 동안에 해안과 일부 내륙에는 바람이 20~30㎞/h(6~8㎧)로 약간 강하게 불겠으니 시설물 관리와 안전사고에 유의해야 한다"고 말했다.

바다의 물결은 전 해상에서 0.5~2m로 일겠다.

한편 서해중부해상에는 이날 새벽부터 아침 사이 짙은 안개가 끼는 곳이 있겠으니 해상 안전사고에 유의해야 한다.
 
미세먼지는 수도권·강원영서·충청권·호남권·부산·울산은 '나쁨', 그 밖의 권역은 '보통'으로 예상된다.

환경부 국립환경과학원은 "국외 유입과 대기 정체로 국내외 미세먼지가 축적돼 서쪽지역과 일부 영남권에서 농도가 높을 것으로 예상된다"고 설명했다.


gahye_k@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늘의 헤드라인

많이 본 뉴스

사회 핫 뉴스

상단으로